• UPDATE : 2019.1.23 수 17:02
기사 (전체 51,06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News] EBS 시사‧오락 전면금지법안에 “시대착오적 방송 탄압"
[PD저널=박수선 기자] EBS 시사‧보도‧오락 프로그램 제작을 원천적으로 금지하는 법안에 언론계는 "시대착오적인 방송 탄압"이라고 강하게 반발했다.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비례대표)이 지난달 27일 대표발의한 한국교육방송공사법 ...
박수선 기자  2018-10-01
[News] 10월 11일까지 KBS 사장 공모...이번에도 시민 의견 반영
[PD저널=이미나 기자] 지난 2월 보궐 사장을 선임하면서 처음으로 시민자문단의 의견을 반영한 KBS가 오는 10월 사장 후보자 공모에서도 시민자문단을 운영하기로 했다. KBS 이사회는 보궐 사장으로 임명된 양승동 사장의 임기가 오는 11월 23일로 ...
이미나 기자  2018-09-28
[Column] 심재철 의원의 ‘내로남불’
[PD저널=김창룡 인제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심재철 자유한국당 의원이 연일 뉴스메이커로 주목받고 있다. 심재철 의원은 재정정보시스템에서 얻은 정보를 근거로 청와대의 업무추진비가 부당하게 사용됐다고 주장했다. 청와대 참모진이 소관 업무회의에 참석하면서 ...
김창룡 인제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2018-09-28
[News] 정상화 첫 발 뗀 YTN, 해직기자들 본부장으로 발탁
[PD저널=김혜인 기자] 지난 27일 취임한 정찬형 YTN 사장이 조직개편과 본부장·실장급 인사를 단행하고 과거 청산과 보도국 재건 작업에 들어갔다. 지난 27일 YTN은 2008년 '공정방송' 투쟁으로 해고됐다가 복직한 우장균 취재2부...
김혜인 기자  2018-09-28
[News] 수도권·부촌에서만 '한끼줍쇼'?
[PD저널=이미나 기자] JTBC 대표 예능프로그램으로 자리 잡은 가 "평범한 가정, 국민들의 저녁 속으로 들어가"겠다는 기획 의도와 달리 촬영지가 수도권과 부촌에 편중됐다는 지적이 나왔다. 민주언론시민연합(이하 민언련)은 27일 1회부터 95회까지...
이미나 기자  2018-09-27
[News] YTN 신임 사장 “'오보 없는 YTN'에 역량 집중할 것"
[PD저널=김혜인 기자] 정찬형 YTN 신임 사장이 가장 시급한 과제로 '오보 없는 YTN'을 꼽으면서 "우선 오보 없는 YTN을 위해 회사의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21일 YTN 대표이사로 선임된 정찬형 사장은 27일 오전...
김혜인 기자  2018-09-27
[Column] 지상파, ‘드라마 명가’ 명예 되찾을 수 있을까
[PD저널=방연주 객원기자] 지상파 방송사가 새로운 드라마 라인업으로 재도약을 노리고 있다. 종합편성채널과 케이블채널에서 내놓은 드라마와 장르물이 연달아 흥행하면서 지상파 방송사는 ‘드라마 왕국’이라는 입지가 좁아진 게 사실이다.지상파가 이번 추석 연...
방연주 객원기자  2018-09-27
[Column] 각자의 서울, 공존하는 길
[PD저널=오학준 SBS PD] “모든 옛 책이 동일하게 귀중한 것과 마찬가지로, 서울 속의 모든 공간과 사람도 동일하게 가치 있는 존재들입니다.”조금은 한산해진 추석 전날, 친구와 지하철을 탔다. 책모임에 가기 위해서였다. 서울을 주제로 한 책이었던...
오학준 SBS PD  2018-09-24
[News] 카메라기자들, 정상회담 비속어 논란 진상 규명 촉구
[PD저널=박수선 기자] 청와대가 평양 남북정상회담 영상에 비속어가 들린다는 의혹과 관련해 사실 관계를 파악하겠다고 밝힌 가운데 한국방송카메라기자협회가 당국에 철저한 진상 규명을 촉구하고 나섰다.22일 온라인에는 북한 백화원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김정은...
박수선 기자  2018-09-23
[News] 평양 정상회담 중계 속 비속어 논란... KBS "취재진 없어"
[PD저널=이미나 기자] 평양 남북정상회담 생중계에서 비속어가 들리는 듯한 영상이 뒤늦게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촬영자를 색출해 엄벌해 달라'는 청원까지 등장했다.문제가 된 영상은 평양 남북정상회담 첫 날...
이미나 기자  2018-09-22
[News] '평양의 맛'에 주목한 추석 다큐
[PD저널=김혜인 기자] 방송사들이 이번 추석에 내놓은 특집 다큐멘터리는 모두 평양으로 시선이 향했다. 평양 남북정상회담으로 남북 관계가 한층 가까워진 분위기를 반영하면서 '평양의 맛', 스포츠 등으로 북한에 대한 이해를 높이려는 의도가...
김혜인 기자  2018-09-22
[News] '굿닥터' 미국 진출 성공의 비결
[PD저널=이미나 기자] 2013년 방영된 KBS 는 어떤 한국 드라마도 '가지 않은 길'을 걷고 있다. 종영한 지 5년이 됐지만 미국과 일본에서 연달아 리메이크되며 생명을 이어가고 있기 때문이다.지난해 9월 미국 지상파 채널인 ABC에...
이미나 기자  2018-09-21
[News] YTN, 정찬형 신임 사장 선임
[PD저널=김혜인 기자] YTN이 최남수 전 사장이 중도 사퇴한 지 5개월여 만에 신임 사장을 맞았다. YTN은 21일 오전 이사회를 열고 정찬형(61) 사장 내정자를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YTN은 지난 7일 열린 주주총회에서 정찬형 내...
김혜인 기자  2018-09-21
[Column] 누가 한반도 평화 정착을 방해하는가
[PD저널=김창룡 인제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남북 철도를 연결하는 공사를 연내에 착공한다고 한다. 언제쯤 기차를 타고 평양, 신의주를 거쳐 베이징, 유럽으로 여행을 할 수 있을까. 그런 꿈같은 일이 살아생전 가능할까.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
김창룡 인제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2018-09-21
[News] '노회찬 시신 이송' 생중계한 TV조선 "기자의 본능" 해명
[PD저널=이미나 기자] 고 노회찬 정의당 의원의 시신이 이송되는 장면을 생중계해 논란을 불렀던 TV조선과 연합뉴스TV에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이하 방심위)가 각각 '의견제시'와 '문제없음' 결정을 내렸다. '의견제시&...
이미나 기자  2018-09-20
[News] 추석 연휴만큼 풍성한 예능 파일럿
[PD저널=김혜인 기자] 오는 22일부터 26일까지 5일 동안 이어지는 추석 연휴를 맞아 방송사들이 각양각색의 예능 파일럿을 선보인다.지상파 3사와 tvN이 이번 추석에 준비한 예능 파일럿은 10여개로, 관찰 예능의 붐을 잇는 프로그램과 함께 최근 인...
김혜인 기자  2018-09-21
[Column] 노쇠한 열차는 오늘도 달린다
[PD저널=안병진 경인방송 PD] 호루라기 소리에 도로를 달리던 차들이 멈춰 선다. 오전 9시. 월미도로 가는 길에 있는 만석고가 아래 횡단보도. “댕강댕강. 댕강댕강” 차단기는 사라졌지만 녹음된 종소리가 우렁차다. 인천역에서 근무하는 나이 지긋한 인...
안병진 경인방송 PD  2018-09-20
[Column] '타샤 튜더', 자신의 뜻대로 사는 삶
[PD저널=신지혜 시네마토커(CBS-FM 진행)] 그럴 수 있을까. ‘나는 이렇게 살고 싶다’고 생각한대로 살아갈 수 있을까. 이론적으로는 생각으로는 물론 가능하겠지. 우리는 모두 주체적으로 자신의 삶을 살아갈 수 있으니까 말이다.하지만 실제로 살고 ...
신지혜 시네마토커(CBS-FM <신지혜의 영화음악> 제작 및 진행  2018-09-20
[News] 10월 드라마 대전 막 오른다
[PD저널=이미나 기자] 방송사들이 9월 말부터 10월 초까지 신작 드라마 9편을 연달아 내놓으면서 안방극장 경쟁이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보인다. 지상파 3사는 10월 초 일제히 새로운 월화 드라마를 시청자에게 선보인다. KBS는 일본의 유명 작가 사...
이미나 기자  2018-09-25
[News] 드라마 실태조사한 노동부, 스태프에게 '사용자' 낙인
[PD저널=김혜인 기자] 드라마 제작현장 근로실태를 조사한 고용노동부가 팀장급 스태프를 사용자로 보고 노동 관련법 위반의 책임을 묻는 것으로 조사 결론을 냈다. 방송계의 대표적인 불공정 관행으로 꼽힌 ‘턴키계약’을 고용노동부가 인정해준 꼴이라는 비판이...
김혜인 기자  2018-09-20
여백
여백
여백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8-715] 서울 양천구 목동 923-5번지 한국방송회관 10층l대표전화 : 02-3219-5613~5619l구독문의 : 02-3219-5618l팩스 : 02-2643-6416
등록번호: 서울, 아00331l등록일: 2007년 3월 5일l발행인: 안수영l편집인: 안수영l청소년보호책임자: 안수영
PD저널 편집국 : 02-3219-5613l광고 문의(PD연합회 사무국 · 광고국) : 02-3219-5611~2l사업제등록번호 : 117-82-60995l대표자 : 안수영
Copyright © 2019 피디저널(PD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djourn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