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9.22 토 21:14
기사 (전체 2,19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Interview] “징계 명단에 올라도 걱정없어요” [새창] 박수선 기자 2012-04-10
[Interview] “생전에 못 보여드려 안타깝다” [새창] 방연주 기자 2012-04-10
[Interview] “이기는 싸움이 아니라 해야만 하는 싸움” [새창] 방연주 기자 2012-04-06
[Interview] “PD 입장에서 김재철은 방송 사고죠” [새창] 정철운 기자 2012-04-06
[Interview] [PD의 사생활] 생활 속 아이디어를 구현하다 [새창] 방연주 기자 2012-04-02
[Interview] “감사결과 거론, 총리실 경고로 받아들였다” [새창] 박수선 기자 2012-04-02
[Interview] 영화로 인생을 어루만지다 [새창] 방연주 기자 2012-04-02
[Interview] “기자로서의 본분을 되찾겠다” [새창] 방연주 기자 2012-03-27
[Interview] 부끄럽고 미안해서 오늘도 걷는다 [새창] 박수선 기자 2012-03-26
[Interview] “파업 참여하는 아나운서 약점 잡아 겁박” [새창] 박수선 기자 2012-03-22
[Interview] “저널리즘은 국익에 우선한다” [새창] 영국=장정훈 통신원 2012-03-21
[Interview] “주목받는 복직송, 간절함 통했기 때문” [새창] 박수선 기자 2012-03-19
[Interview] “‘해품달’ 나만의 드라마 아닌 시청자 것” [새창] 방연주 기자 2012-03-19
[Interview] [PD의 사생활] 안중근 의사의 유해를 찾는다 [새창] 방연주 기자 2012-03-12
[Interview] “파업 알리는 450km 대장정 떠나요” [새창] 박수선 기자 2012-03-09
[Interview] “정권 압력 극복, 언론인들에게 주어진 과제” [새창] 영국= 장정훈 통신원 2012-03-08
[Interview] “시대가 요구하는 이야기 하겠다” [새창] 박수선 기자 2012-03-06
[Interview] [인터뷰] 음악과 수다가 있는 소극장으로의 초대 [새창] 방연주 기자 2012-03-06
[Interview] “총선 끝나도 파업은 멈추지 않는다” [새창] 박수선 기자 2012-02-29
[Interview] “배석규라는 구악(舊惡) 청산하겠다” [새창] 정철운 기자 2012-02-28
여백
여백
여백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8-715] 서울 양천구 목동 923-5번지 한국방송회관 10층l대표전화 : 02-3219-5613~5619l구독문의 : 02-3219-5618l팩스 : 02-2643-6416
등록번호: 서울, 아00331l등록일: 2007년 3월 5일l발행인: 류지열l편집인: 이은미l청소년보호책임자: 류지열
PD저널 편집국 : 02-3219-5613l광고 문의(PD연합회 사무국 · 광고국) : 02-3219-5611~2l사업제등록번호 : 117-82-60995l대표자 : 류지열
Copyright © 2018 피디저널(PD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djourn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