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9.25 화 13:48
기사 (전체 3,87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Column] [큐칼럼]열린우리당은 정당인가, 사교집단인가?
|contsmark0|지난 26일 pd연합회는 각 정당에 방송관련 정책 질의 설문지를 보냈다. 선거를 맞아 각당의 방송관련 공약을 비교 분석하기 위한 기획의도였다. 질의를 보낸 5개의 정당중 4곳에서 회신이 왔다. 그러나 오직 한곳, 열린우리당은 끝내...
  2004-03-31
[Column] [큐칼럼] 방송위는 ‘물은 셀프’정신을 본받으라
|contsmark0|현재 인터넷의 인기 검색어 1, 2위를 다투는 말이 있다. 바로 ‘물은 셀프’라는 다소 황당한 말이다. 이 말은 탄핵특집방송의 꼬투리를 잡기 위해 kbs를 왕림하신 모 야당국회의원께서 10여분이 넘도록 물한잔 얻어 먹지 못했다고 ...
  2004-03-24
[Column] [대안시평]첫 인사로 던지는 4가지 질문
|contsmark0|잡글 쓰기 전에 인사부터 드리고 갑시다. 제가 소속한 대안연대회의, 별 영향력도 없고 그다지 열심히 일하지도 않는 단체인데 고정칼럼을 맡겨 주시니 고맙군요. 귀하께서 달리 부려먹을 상대가 없으시다면 미리 연재 기간을 정하지 말고 ...
이찬근/인천대 무역학과 교수  2004-03-18
[Column] [피디의 눈]공익적 민영방송의 가능성
|contsmark0|itv의 현안을 근원적으로 해결할 방안을 모색하는 과정에서 itv조직원 스스로의 자발적인 개혁이 필요함을 강하게 확인하고 이를 실천하는 중에 도출한 개념인 공익적 민영방송모델은 어느덧 방송 전반의 변화국면에서 중요한 화두가 되고 ...
백민섭/iTV 교양제작팀장  2004-03-18
[Column] [큐칼럼]분별력 있는 심의위원 뽑는 일부터
MBC ‘친일파는 살아있다2’에 대한 선거방송심의위원회의 경고 조치는 한마디로 납득할 수 없는 처사다. 그것은 방송의 사회적 역할과 언론기능에 대한 심대한 도전이며, 국민의 알 권리를 도외시한 폭거이다. 게다가 이 선거방송 심의규정의 ‘공정성’과 ‘형...
  2004-03-11
[Column] [대안시평]지식인 역할, 혼돈의 근원에 대한 성찰에서 찾자
|contsmark0|공식 자리에서는 언제나 확실한 입장을 견지하는 모 교수와 등산을 하면서 나눈 대화 한마디이다. “정말 요즈음 세상살이는 꿈꾸는 것 같습니다. 자주 현실이 꿈처럼 다가오고 도무지 현실감이 느껴지지 않는데 조 교수는 어떠시오?” “예...
조원희 국민대 교수  2004-03-04
[Column] [PD의 눈]잉카의 지혜 그리고 SBS
|contsmark0|지난해 12월말 까미노 델 잉카(camino del inca: 잉카의 길)를 걷고 있었다. ‘잃어버린 공중도시’ 마추피추(machu picchu)로 가는 3박4일의 여정이었다. 둘째날 잉카 트레일의 제일 높은 지점(해발 4,198...
이윤민 SBS  2004-03-04
[Column] <큐칼럼>너무도 애처로운 권영길 대표의 제안
|contsmark0|우리나라 영상분야에서 성공한 2가지 장르가 있다면 하나는 한국영화요,또하나는 정치 뉴스 방송이다. 한국영화의 저력이 ‘역사의식을 바탕으로 한 탄탄한 시나리오의 탄생과 영상미 표현의 기술적 완벽성’에 있다면, 이 두가지 요소는 일찌...
관리자  2004-03-04
[Column] < PD의 눈> ‘꺼삐딴 리’가 다시 생각나는 이유
|contsmark0|1. 세상이 하도 어수선해서인지 오래 전에 읽었던 ‘꺼삐딴 리’라는 소설이 생각난다. 1962년 전광용이 에 발표했던 단편소설이다. ‘꺼삐딴’은 영어의 ‘캡틴’에 해당하는 러시아말로 ‘꺼삐딴 리’는 소설의 주인공을 가리킨다.|co...
윤병대 CBS PD  2004-02-26
[Column] <큐칼럼>참여정부 1년, 그런데 방송은?
|contsmark0|취임 초 70% 이상으로 치솟았던 노무현 대통령에 대한 지지도가 최근 취임 1년을 맞아 이루어진 대부분의 여론조사들에선 30% 대까지 하강곡선을 그리고 있다. 경제, 사회, 노동 등 모든 분야에서 노무현 대통령이 받은 점수가 사실...
관리자  2004-02-26
[Column] <큐칼럼>이제는 프로그램으로 말해야 한다
|contsmark0|선거방송심의에 관한 특별규정 제20조 제1항 “방송은 선거일전 90일부터 선거일까지 선거법의 규정에 의한 방송 및 보도·토론방송을 제외한 프로그램에 후보자를 출연시키거나 후보자의 음성·영상 등 실질적인 출연효과를 주어서는 아니된다...
  2004-02-18
[Column] 정치의 탈신비화를 원한다
|contsmark0|먼저 솔직한 고백부터해야겠다. 그 때까지만해도 언론에 비쳐지는 정치뉴스나 정치권 얘기는 관심밖이었다. 차라리 내겐 초기 무성영화에 가까웠다. |contsmark1|검찰청으로 들어가는 정치인들, 한식집에서의 계파 모임, 아침 등산,...
오정호 EBS PD  2004-02-11
[Column] <큐칼럼>국회 정개특위 법안은‘정치개혁’을 두번 죽이는 일
|contsmark0|대통령 측근 비리 청문회가 열린다는 날 아침에 신문을 넘기다 접한 한 장의 사진과 몇 시간 뒤 생중계된 청문회장의 장면은 하루 내내 많은 국민들을 씁쓸하게 했다. 진한 동료애로 굳게 손을 맞잡고 밝은 얼굴로 웃으며 포즈를 취한 국...
관리자  2004-02-11
[Column] 사라져가는 중국의 만만디 단상
|contsmark0|연초에 중국의 동북지방을 여행할 기회가 있었다. ‘전국이 공사 중’이라는 말대로 장춘, 하얼빈 같은 도시에도 고층빌딩들이 치솟고 있었다. 상해나 북경보다 오히려 중국 변방의 도시에서 중국경제의 급속한 성장을 절감할 수 있었다. 여...
최상재/SBS 교양국 PD  2004-02-04
[Column] <큐칼럼>신입PD들에게 띄우는 편지
|contsmark0|오늘은 딱딱한 칼럼 대신 우리 새내기 신입회원들이신 pd 후배님들에게 간단한 편지나 한통 써볼까 합니다. 얼마전 딱딱하게 굳은 얼굴을 하고 검은 정장 차림으로 우르르 몰려다니는 후배님들을 보았답니다. 조금은 우습기도 하고(^^),...
관리자  2004-02-04
[Column] < PD의 눈>‘이 달의 나쁜 노래’ 선정을 제안한다
|contsmark0|지난해 초등학교 2학년인 딸의 학예발표회에 간 적이 있다. 학생들은 악기연주, 마술, 개그, 춤, 노래 등 다양한 솜씨를 보여줬다. 그 중에서도 압권은 효리의 ‘10 minutes’를 부르면서 춤을 춘 학생이었다. 의상에서 몸 동...
박원달 TBC FM팀 PD  2004-01-28
[Column] <큐칼럼> 권위주의 외투 강요받는 참여 시대의 방송
|contsmark0|4.15 총선을 앞두고 시민사회의 정치개혁에 대한 요구가 그 어느 때 보다 높다. 물갈이, 낙선운동, 당선운동... 이제 더 이상은 정치판의 시대 역행적인 정치 행태를 두고 볼 수만은 없는 수준에 이르렀음이다. 이번 총선엔 진정으...
  2004-01-28
[Column] 방송·통신은 ‘문화’다
|contsmark0|대통령의 ‘국민소득 2만불‘론이 구시대적 발상이라는 비판을 들은 탓인지 요즘은 국민소득의 증대를 거론하는 사람이 별로 없는 것 같다. 계산상으로 1인당 국민소득이 몇만 불이 되든 그것이 골고루 분배되지 않는 이상, 별 의미가 없다...
최상일 MBC 라디오본부 부장  2004-01-14
[Column] <큐칼럼>폐지돼야 마땅한 선거방송심의규정
선거가 다가오고 있다. 그러나 선거방송과 관련해 우리 방송PD들도 잘 모르는 사실 하나가 있다. 바로 방송위의 ‘선거방송심의에 관한 특별규정 제20조’. 내용은 이러하다. “방송은 선거일 전 90일부터 선거일까지 선거법의 규정에 의한 방송 및 보도, ...
관리자  2004-01-14
[Column] [PD의 눈] PD에게 말할 자유를 달라
17대 총선 90일전이 되는 16일부터 PD는 선거관련 아이템에 대해서는 말을 하려고 해도 할 수가 없다. 선거방송 심의규정의 독소적 조항이 PD들의 입을 막고 있는 것이다. 선거방송 심의에 관한 특별규정 20조 1항은 “선거일 90일전부터 보도, 토...
박건식  2004-01-07
여백
여백
여백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8-715] 서울 양천구 목동 923-5번지 한국방송회관 10층l대표전화 : 02-3219-5613~5619l구독문의 : 02-3219-5618l팩스 : 02-2643-6416
등록번호: 서울, 아00331l등록일: 2007년 3월 5일l발행인: 류지열l편집인: 이은미l청소년보호책임자: 류지열
PD저널 편집국 : 02-3219-5613l광고 문의(PD연합회 사무국 · 광고국) : 02-3219-5611~2l사업제등록번호 : 117-82-60995l대표자 : 류지열
Copyright © 2018 피디저널(PD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djourn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