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5.25 토 14:10
기사 (전체 2,21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Interview] '그알' PD “이재명, SBS 사장·김상중 회사에도 전화” [새창] 김혜인 기자 2018-07-23
[Interview] KBS판 '라라랜드', '투 제니'는 이렇게 탄생했다 [새창] 구보라 기자 2018-07-17
[Interview] "제작 중단 1년 만에 '어머니와 사진사' 방송, 기적 같아" [새창] 이미나 기자 2018-06-12
[Interview] 김용민 "'정치쇼', '정알못'도 어렵지 않아요" [새창] 구보라 기자 2018-06-11
[Interview] "풀뿌리 미디어 활성화로 미디어 주권 지켜야" [새창] 이미나 기자 2018-06-05
[Interview] "드라마 스태프 제보 받아보니...시급 3800원 수준" [새창] 김혜인 기자 2018-05-14
[Interview] 'PD수첩' PD, "민간인 학살 진상규명, 지체할 시간 없다" [새창] 이미나 기자 2018-05-11
[Interview] “5·18 취재한 외신기자도 트라우마 겪었다” [새창] 박수선 기자 2018-05-11
[Interview] "'굿닥터' 성공, '한드' 시선 달라져" [새창] 이미나 기자 2018-04-25
[Interview] '이시형 스캔들' 추적한 PD, "후속방송, 시청자 관심 필요” [새창] 구보라 기자 2018-04-19
[Interview] "적폐 청산 다음엔 불공정 제작 관행 바꿔야" [새창] 김혜인 기자 2018-04-03
[Interview] “KBS 구성원들 '사면복권', '적폐청산' 첫걸음” [새창] 구보라 기자 2018-03-22
[Interview] "100편 넘게 파업 영상 제작하면서 오히려 힘 받았다" [새창] 구보라 기자 2018-03-15
[Interview] "끝까지 'PD수첩' 지켜준 스태프, 미안하고 고마워" [새창] 이미나 기자 2018-03-15
[Interview] "돈꽃, 주말드라마='막장' 선입견 깨고 싶었다" [새창] 이미나 기자 2018-02-16
[Interview] "'신지혜의 영화음악' 20주년, 청취자들이 만들어줬죠" [새창] 구보라 기자 2018-02-05
[Interview] YTN 사장 "보도국장만 정하면 노사 갈등 해결될 것" [새창] 김혜인 기자 2018-02-02
[Interview] "성 소수자 하차 결정, 나쁜 선례로 남을 것" [새창] 김혜인 기자 2018-01-18
[Interview] "드라마 못하더라도, 더이상 침묵할 수 없었다" [새창] 이미나·김혜인 기자 2018-01-12
[Interview] “시사교양이 MBC 신뢰 회복 견인해야죠” [새창] 이미나 기자 2017-12-22
여백
여백
여백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8-715] 서울 양천구 목동 923-5번지 한국방송회관 10층l대표전화 : 02-3219-5613~5619l구독문의 : 02-3219-5618l팩스 : 02-2643-6416
등록번호: 서울, 아00331l등록일: 2007년 3월 5일l발행인: 안수영l편집인: 안수영l청소년보호책임자: 안수영
PD저널 편집국 : 02-3219-5613l광고 문의(PD연합회 사무국 · 광고국) : 02-3219-5611~2l사업제등록번호 : 117-82-60995l대표자 : 안수영
Copyright © 2019 피디저널(PD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djourn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