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1.14 수 16:47
기사 (전체 2,19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Interview] “증거 없이 잘랐다면서 왜 해명 한마디 안 하나” [새창] 이선민 기자 2016-01-29
[Interview] “해고자 수식어 민망하다…나는 3년차 예능 PD” [새창] 최영주 기자 2016-01-21
[Interview] “'위안부' 문제에 대한 ‘문화적 증거’ 남기고 싶다” [새창] 구보라 기자 2016-01-15
[Interview] “성장이 없는 시험, 결국 나를 잃어버리는 과정” [새창] 이선민 기자 2015-12-21
[Interview] “분장의 의미 일깨워준 ‘길태미’ 다시 없을 캐릭터” [새창] 최영주 기자 2015-12-03
[Interview] “사체 사진 보며 묵념한다…너무 죄송해서” [새창] 이선민 기자 2015-12-03
[Interview] 현실의 수많은 ‘김혜진’을 그리고 싶었다 [새창] 구소라 기자 2015-11-20
[Interview] “결국, 목마른 놈이 우물을 판다죠” [새창] 최선우 기자 2015-11-09
[Interview] 단막-드라마의 꽃, 드라마의 미래 [새창] 김연지 기자 2015-10-19
[Interview] ‘에필로그’, 그가 남긴 것들 [새창] 김연지 기자 2015-09-23
[Interview] ‘개인’을 인정하지 못하는 ‘우리’, 비극을 낳다 [새창] 구소라 기자 2015-09-16
[Interview] “갑질 억울하지만 ‘칼라바’ 내보낼 순 없었다” [새창] 김연지 기자 2015-09-10
[Interview] 이 세상 딱 하나뿐인 그녀들의 이야기 [새창] 김연지 기자 2015-09-07
[Interview] "다시 뛰는 청춘을 통해 희망 말하고 싶다" [새창] 최선우 기자 2015-08-23
[Interview] ‘친일파 청산’ 어제가 아닌 오늘의 문제 [새창] 구소라 기자 2015-08-20
[Interview] “세 모자 사건, 아이들 삶의 회복이 중요하다” [새창] 구소라 기자 2015-08-04
[Interview] “‘우리가 주인’이기에 OBS 살리기 절박하다” [새창] 김연지 기자 2015-08-03
[Interview] “세금낭비 방심위, 어떤 책임도 지지 않아” [새창] 김연지 기자 2015-07-21
[Interview] “‘성형공화국’ 만드는 메이크오버 방송 의사들도 우려” [새창] 최영주 기자 2015-07-06
[Interview] “사람들의 선입견 깨는 과정에서 재미 느낀다” [새창] 최영주 기자 2015-06-29
여백
여백
여백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8-715] 서울 양천구 목동 923-5번지 한국방송회관 10층l대표전화 : 02-3219-5613~5619l구독문의 : 02-3219-5618l팩스 : 02-2643-6416
등록번호: 서울, 아00331l등록일: 2007년 3월 5일l발행인: 류지열l편집인: 이은미l청소년보호책임자: 류지열
PD저널 편집국 : 02-3219-5613l광고 문의(PD연합회 사무국 · 광고국) : 02-3219-5611~2l사업제등록번호 : 117-82-60995l대표자 : 류지열
Copyright © 2018 피디저널(PD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djourn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