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1.15 목 17:05

"남자는 숨만 쉬어도 예능 아이템"…왜 변하지 않죠?

[한국여성민우회 연속특강] 미디어씨, 여성혐오 없이는 뭘 못해요? ④ 연예산업 편/최지은(전 <아이즈> 기자) 이혜승 기자l승인2017.06.14l수정2014.09.23 05:46
기사 댓글 총 5
개치년

진짜 너네들은 정신병이다ㅉㅉ 여자 망신 그만시키고 아가리 닥치고 있어라ㅉㅉㅉ

2017.07.27 00:32

권민정

좋은 기사 잘 읽었습니다! 예능을 즐겨보는 한 사람으로서 이런 문제의식을 최근에 꽤 강하게 갖고있었습니다. 그러던 중 벡델테스트를 한국 예능에 적용해보자!는 생각이 들었고 유튜브 영상으로 제작해보았습니다 ^_^

https://youtu.be/BHO3mhGnYak
부족한 점이 많지만 많은 사람들이 봤으면 좋겠는 마음에 댓글을 남깁니당

2017.06.19 17:43

지나가는사람

저기 나온 여성 예능인들 중에 여성 예능인이기 전에 인간으로서 혐오 스런 인간들이 몇몇 보인다. 조혜련은 일본방송에서 수없이 한국비하, 신봉선은 남자를 무슨 남자를 무슨 자신의 명품가방 쯤으로 아는 듯한 발언을 몇번 했었다.(예를 들면 자신의 남자는 직업적으로 부끄러움이 없어야 한다 등) 이미지가 추락해서 못나오는거지 무슨 여성차별 프레임을 씌우나? 박미선은 이미지 좋으니 수긍은 간다.

2017.06.19 03:27

김기수

김태훈의 칼럼에 대해 한마디하자면 페미니즘을 여성우월주의, 반남성주의로 이해하며 오히려 가부장중심적 사고를 여성으로 바꿔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그럼에도 모든 페미니즘이 옳다고 말할 수 있는지 궁금하군요

2017.06.15 21:17

김기수

여자를 예능에서 안쓰는 이유 1. 시청률이 안나와서 2. 재미없어서. 이건 남녀를 떠나서 모두에게 해당되는 얘기구요. 위에서 예시로 든 영웅호걸도 당시 재미없어 쫄딱 망햇죠. 도덕성에서 여성에게 더 엄격하다? 그면 이영자씨는 남자인가요?

2017.06.15 21:13

0 / 최대 400byte

자동등록방지 코드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8-715] 서울 양천구 목동 923-5번지 한국방송회관 10층l대표전화 : 02-3219-5613~5619l구독문의 : 02-3219-5618l팩스 : 02-2643-6416
등록번호: 서울, 아00331l등록일: 2007년 3월 5일l발행인: 류지열l편집인: 이은미l청소년보호책임자: 류지열
PD저널 편집국 : 02-3219-5613l광고 문의(PD연합회 사무국 · 광고국) : 02-3219-5611~2l사업제등록번호 : 117-82-60995l대표자 : 류지열
Copyright © 2018 피디저널(PD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djourn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