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노조, 정연주 사장 퇴진 서명운동 전개
상태바
KBS 노조, 정연주 사장 퇴진 서명운동 전개
다음주 초 ‘방송구조 개편 대응 등 공영방송 사수를 위한 비상대책위원회’ 출범
  • 이기수 기자
  • 승인 2008.04.16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언론노동조합 KBS본부(위원장 박승규, 이하 KBS노조)가 “‘정연주 사장 퇴진과 낙하산 사장 반대를 위한 KBS인 서명운동’에 나서겠다”고 15일 밝혔다.

KBS 노조는 15일 특보를 발행하고 “이제 더 이상 정 사장에게 KBS의 미래를 맡길 수 없다. 총체적 위기를 극복할 해답은 정 사장 퇴진뿐”이라며 “물러나지 않는다면 구성원이 나서 물러나게 해야 한다”고 밝혔다.

KBS노조는 정 사장이 퇴진해야 하는 이유에 대해 “수신료 인상 실패 등 각종 ‘책임론’의 중심에 정 사장이 자리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정 사장은 일관되게 책임없다고 주장했다”며 “공영방송 수장으로서 결과에 대해 책임질 줄 모른다.  이것이 바로 정 사장이 책임지고 물러나야 할 이유”라고 밝혔다.

KBS노조는 다음주 출범할 ‘방송구조 개편 대응 등 공영방송 사수를 위한 비상대책위원회’출범 시기에 맞춰 ‘정 사장 퇴진과 낙하산 사장 반대를 위한 KBS인 서명운동’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