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친구> 송창의 PD "프리" 선언
상태바
<세친구> 송창의 PD "프리" 선언
  • 승인 2000.05.1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ontsmark0|mbc 시트콤 <남자 셋 여자 셋>, <일요일 일요일 밤에> 등을 연출한 송창의 pd가 "프리"를 선언했다.
|contsmark1|최근 성인 시트콤 <세친구>로 다시 한번 명성을 드높이고 있는 송 pd는 방송사를 떠나면 독립프로덕션을 만들 계획이다.
|contsmark2||contsmark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