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4.19 금 15:02

세기의 록 스타, 한국 찾는다!

건즈 앤 로지즈, 뮤즈, 그린데이, 킬러스 등 연말연시 내한공연 줄이어 원성윤 기자l승인2009.12.07 17:11:5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올해 연말 공연장은 세계 록스타의 경연장이 될 전망이다. 최근 몇 년 사이 각종 국내 록 페스티벌이 안정적인 티켓파워를 자랑하고 있는 덕분이다. 특히 사상 처음으로 한국 음악 팬과 직접 대면하는 밴드들도 수두룩해 비상한 관심을 끈다.

‘죽기 전에 꼭 한 번 봐야 하는 밴드’로 손꼽는 전설적인 록밴드 건즈 앤 로지즈는 오는 13일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첫 내한공연을 가진다. 밴드 결성 24년 만에 처음이다. 이번 공연에는 보기 드물게 외국 스태프만 70명을 동원하고, 무려 70톤에 달하는 장비가 공수될 예정. 벌써부터 역대 외국 밴드 내한 공연 가운데 최고 공연이 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전설적인 펑크(funk) 밴드 어스 윈드 앤 파이어도 17일 코엑스 대서양홀에서 결성 40년 만에 최초 내한공연을 연다. 그래미 수상 10회, 아메리칸 뮤직어워드 4회 등 화려한 수상경력과 ‘지구상에서 가장 다이내믹하고 흥겨운 뮤지션’이란 찬사를 듣고 있는 이들은 펑크 노장 밴드의 진수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브리티시 록 밴드 뮤즈는 내년 1월 7일 오후 8시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뮤즈 더 리지스턴스 투어 인 서울’ 공연을 갖는다. 이미 인터넷 티켓 판매에서는 국내 콘서트 황제 이승철(2위), 이문세(3위) 등을 제치고 1위를 기록할 만큼 반응이 뜨겁다. 이번에 3번째 내한공연인 뮤즈는 지난 2007년 첫 내한 공연에 이어 그 해 펜타포트 록 페스티벌 헤드라이너로 등장한 바 있다.

   
▲ 그린데이
1월 18일에는 펑크록 밴드 그린데이가 첫 내한공연을 갖는다. 1990년 밴드 결성 후 처음으로 국내 팬들의 큰 관심을 끌고 있다. ‘Basket case’ ‘Holiday’ 등 쉬운 멜로디와 위트있는 가사로 인기를 누려온 그린데이는 최근 발매된 〈21th Century Breakdown〉까지 총 6장의 정규앨범과 다수의 싱글, 라이브 앨범 발매, 전세계 투어 및 세계적인 록 페스티벌 참여 등을 펼치고 있다.

2월 6일에는 두 장의 앨범으로 전세계 천만 장 이상의 앨범 판매고를 기록한 세계적인 밴드 킬러스(The killers)가 첫 내한 공연을 펼친다. 4인조 킬러스는 신시사이저를 앞세운 뉴웨이브를 섞은 펑크 사운드의 80년대 정서에 미국 라스베가스 출신임에도 브리티시 록 사운드를 구현하며 미국 뿐만 아니라 영국과 유럽에서도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이처럼 평생에 한 두 번 보기도 힘든 세계적 명성의 밴드들이 무더기로 내한공연을 열게 돼 팬들은 어느 뮤지션의 공연을 볼지, 행복한 고민에 빠졌다.


원성윤 기자  socool@pdjournal.com
<저작권자 © PD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8-715] 서울 양천구 목동 923-5번지 한국방송회관 10층l대표전화 : 02-3219-5613~5619l구독문의 : 02-3219-5618l팩스 : 02-2643-6416
등록번호: 서울, 아00331l등록일: 2007년 3월 5일l발행인: 안수영l편집인: 안수영l청소년보호책임자: 안수영
PD저널 편집국 : 02-3219-5613l광고 문의(PD연합회 사무국 · 광고국) : 02-3219-5611~2l사업제등록번호 : 117-82-60995l대표자 : 안수영
Copyright © 2019 피디저널(PD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djourn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