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1.18 일 18:01

22년 라디오 인생의 라디오 이야기

이덕우 CBS 라디오 PD의 책 ‘라디오 피디’ 김연지 기자l승인2015.06.17 14:45:3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22년 간 라디오와 함께 살아온 PD가 들려주는 라디오 이야기. 지난 달 이덕우 CBS 라디오 PD가 책 <주파수에 꿈을 담는 이야기꾼 라디오 피디>(이하 <라디오 피디>)를 출간했다. 이 PD는 20년 동안 음악, 교양, 시사 등 다양한 라디오 프로그램을 제작해온 베테랑 라디오 PD다. 라디오가 일이자 삶이자 미래인 그가 보여주는 라디오의 세계는 어떤 것일까.

▲ <주파수에 꿈을 담는 이야기꾼 라디오 피디>. ⓒ들녘출판사

<라디오 피디>의 처음 기획은 청소년에게 여러 가지 직업을 접하고 미래를 탐색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자는 취지에서 이루어졌다. 이 책은 농부, 패션 디자이너, 성우 등 다양한 직군을 소개하는 시리즈 도서 중 하나다. 하지만 <라디오 피디>는 청소년이나 라디오 직종을 꿈꾸는 지망생 뿐 아니라 라디오에 향수를 느끼는 어른들 모두를 위한 책이기도 하다.

그는 자신의 오랜 경험과 연륜을 책에 담았다. 라디오 PD의 일상과 방송 뒷이야기, 그리고 라디오의 역사를 쉽지만 충실하게 서술했다. 하지만 이 PD는 단순히 라디오 그 자체만을 다루기보다는 ‘미디어’에 대해 이야기하려 했다고 말한다. 이 PD는 서문에서도 독자들이 “라디오를 포함한 다양한 미디어를 폭넓게 이해하고 그 안에서 새로운 가능성을 발견했으면 하는 바람”으로 책을 썼다고 밝혔다. 그래서 그는 이 책에서 라디오 PD라는 직종에 대해서도 설명하는 한편, 급속히 변화하는 최근의 미디어 환경과 라디오의 여러 가지 새로운 시도 및 가능성, 라디오가 나아가야 할 길 등에 대해서도 다뤘다.

이 PD는 “라디오에 대해 잘 모르는 세대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재미있게 접근하려고 노력했다”며 “말하자면 실용서라고 볼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PD로서 지난 22년간의 PD 생활을 돌아볼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개인적으로도 지난날을 정리해보는 좋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이 PD는 “청소년, 라디오 관련 일을 하고 싶어하는 지망생 등을 포함해 라디오를 알고싶어하는 모든 사람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김연지 기자  onmymind@pdjournal.com
<저작권자 © PD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8-715] 서울 양천구 목동 923-5번지 한국방송회관 10층l대표전화 : 02-3219-5613~5619l구독문의 : 02-3219-5618l팩스 : 02-2643-6416
등록번호: 서울, 아00331l등록일: 2007년 3월 5일l발행인: 류지열l편집인: 이은미l청소년보호책임자: 류지열
PD저널 편집국 : 02-3219-5613l광고 문의(PD연합회 사무국 · 광고국) : 02-3219-5611~2l사업제등록번호 : 117-82-60995l대표자 : 류지열
Copyright © 2018 피디저널(PD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djourn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