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안부 문제 다룬 KBS ‘눈길’, 국제영화제에 노미네이트
상태바
위안부 문제 다룬 KBS ‘눈길’, 국제영화제에 노미네이트
중국 금계백화영화제 국제경쟁부문 출품···중화권 3대 영화제 중 하나
  • 김연지 기자
  • 승인 2015.09.16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안부 문제를 다뤄 뜨거운 지지와 호평을 받았던 KBS 특집극 <눈길>이 중국 유수 영화제에 노미네이트 됐다.

▲ KBS <눈길>. ⓒKBS

<눈길>은 16일 중국 길림성 지린에서 개막한 중국 금계백화영화제에서 국제경쟁부문에 진출했다. 금계백화영화제는 홍콩 금상장, 타이완 금마장과 함께 중화권 3대 영화제 중 하나로 꼽히는 유수 영화제다.

지난 2월 28일과 3월 1일 양일간 2부작 3.1절 특집극으로 방송된 <눈길>은 이나정 KBS PD와 드라마 <비밀>을 집필한 유보라 작가의 작품으로 위안부 할머니들의 이야기를 섬세한 표현과 묵직한 무게감으로 전했다는 호평을 받은 바 있다. 김영옥, 김새론, 김향기, 조수향 등 배우들의 열연도 화제가 됐다.

<눈길>이 국제영화제에 진출하는 성적을 거두면서 향후 위안부 문제에 대한 해외의 관심을 끌어내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