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방송대상 대상에 SBS ‘한국형 전투기’ 단독 보도
상태바
한국방송대상 대상에 SBS ‘한국형 전투기’ 단독 보도
KBS ‘태양의 후예’·MBC ‘마리텔’ 등 23개 부문 26편 선정…오는 9월 2일 시상식
  • 최영주 기자
  • 승인 2016.07.21 0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메인뉴스 <8뉴스> ‘한국형 전투기 KF-X 핵심기술 이전 거부’ 단독 및 연속보도가 제43회 한국방송대상 ‘대상’ 수상작으로 결정됐다.

한국방송협회(회장 안광한)는 지난 20일 제43회 한국방송대상 심사 결과를 발표하고 각 방송사의 내부 경쟁을 거쳐 출품된 253개 작품 중 SBS ‘한국형 전투기 KF-X 핵심기술 이전 거부’ 단독 및 연속보도가 ‘대상’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심사위원들은 SBS의 해당 보도가 KF-X 사업의 부실을 조기에 밝혀내 대책을 마련할 수 있는 계기를 제공하고 방위산업 비리를 여론화함으로써 국민들의 알권리 보장에 기여한 점을 높이 평가했다.

▲ SBS <8뉴스> ‘한국형 전투기 KF-X 핵심기술 이전 거부’ 보도. ⓒ화면캡처

작품상에는 △시사보도TV부문 KBS <시사기획 창-2016 정치개혁> △장편드라마TV SBS <육룡이 나르샤> △중단편드라마TV KBS <태양의 후예>, MBC <그녀는 예뻤다> △연예오락TV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다큐멘터리TV EBS <다큐프라임-넘버스> 등 23개 부문 26편이 선정됐다. 이 밖에 개인상에 △공로상 오승룡(KBS 추천) △보도기자상 안정식(SBS) △아나운서상 박재홍(CBS) △연기자상 황정음(MBC 추천) △코미디언상 홍윤화(SBS 추천) △가수상 음악대장(MBC 추천) 등 19개 부문 19인이 선정됐다.

제43회 한국방송대상 시상식은 오는 9월 2일 KBS 1TV를 통해 생중계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