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9.19 수 16:21

인 터 뷰 통일언론상 대상 MBC <끝나지 않은 전쟁> 이채훈 PD

앞으로도 한반도 평화 해법 찾는 프로 만들터 김정대l승인2003.10.23 10:02:0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ontsmark0|통일언론상 수상작인 mbc 정전50주년 특별기획 <끝나지 않은 전쟁>를 제작한 이채훈 pd는 유난히 '미국', '한반도 평화' 관련 다큐멘터리를 많이 제작해 '미국통'으로 불린다. 현재 잠시 방송을 떠나 대학에서 mbc 고위관리자 연수과정을 밟고 있는 그에게 수상 소감을 들어 보았다.
|contsmark1|
|contsmark2|
|contsmark3|
|contsmark4|
수상 소감
|contsmark5|
|contsmark6|
|contsmark7|
프로그램을 통해 한반도 평화를 위한 해법을 담았는데도 현재 북핵 문제나 이라크파병을 풀어가는 데 원칙이 없어 무력감이 느껴진다. 비록 이런 안타까움이 있지만 통일 언론상을 수여 한 것은 노력을 계속하라는 뜻이라 생각한다. 후배 이선태, 배연규, 김상균 pd에게 제작 초기에 '통일언론상'을 생각하면서 열심히 하자고 농담 반 진단 반으로 격려하기도 했는데 수상해서 기쁘다.
|contsmark8|
|contsmark9|
|contsmark10|
|contsmark11|
<끝나지 않은 전쟁>의 의미는 무엇인가
|contsmark12|
|contsmark13|
|contsmark14|
여전히 한반도는 평화가 아닌 정전체제이다. 평화협정을 통해 정전체제를 해소해야 한다는 프로그램의 메시지는 여전히 유효하다.
|contsmark15|
|contsmark16|
평화통일이 아닌 통일은 무의미하다. 또한 남한의 자본이 북한 노동력을 이용하려고만 한다든지 북한 주민들을 천대하는 식의 통일은 안 된다. 통일을 위해 남한이 보다 인간적인 사회가 되고 북한도 유연한 사회가 되기 위해 서로의 노력이 필요하다.
|contsmark17|
|contsmark18|
|contsmark19|
|contsmark20|
북핵문제와 이라크파병 연계에 대한 생각은 어떤가
|contsmark21|
|contsmark22|
|contsmark23|
원칙 없는 정부의 대응에 답답하다. 이라크파병은 세계평화의 문제이고 북핵은 직접 당사자로서의 문제이기 때문에 원칙은 서로 다르며 각각이다. 이 두 가지를 연계해 협상카드로 고려한다는 것은 보수정치의 한계이다. 늦었지만 각각의 원칙을 세워야 한다.
|contsmark24|
|contsmark25|
북핵 문제는 본질적으로 변한 것이 없다. 시리즈의 마지막 편에서 담기도 했지만 시민
|contsmark26|
의식으로 올바르게 정부 정책을 견인해야 한다.
|contsmark27|
|contsmark28|
|contsmark29|
|contsmark30|
앞으로의 계획은
|contsmark31|
|contsmark32|
|contsmark33|
햇볕정책이 북한 정권의 체제를 유지하는 데만 도움이 되고 있다는 비판을 구체적으로 검토하며 통일정책에 대해 학습하고 있다. 앞으로도 한반도 평화의 해법을 찾아가는 프로그램을 계속 제작하고 싶다.
|contsmark34|
|contsmark35|
김정대 기자
|contsmark36|
|contsmark37|
|contsmark38|
김정대  pdnet@pdnet.or.kr
<저작권자 © PD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대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8-715] 서울 양천구 목동 923-5번지 한국방송회관 10층l대표전화 : 02-3219-5613~5619l구독문의 : 02-3219-5618l팩스 : 02-2643-6416
등록번호: 서울, 아00331l등록일: 2007년 3월 5일l발행인: 류지열l편집인: 이은미l청소년보호책임자: 류지열
PD저널 편집국 : 02-3219-5613l광고 문의(PD연합회 사무국 · 광고국) : 02-3219-5611~2l사업제등록번호 : 117-82-60995l대표자 : 류지열
Copyright © 2018 피디저널(PD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djourn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