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4.22 토 07:08

[오늘의 추천방송] EBS ‘지식채널ⓔ’ 외

KBS ‘살림하는 남자들 2’·SBS ‘2017 피겨스케이팅 주니어 세계선수권 대회 중계’ PD저널l승인2017.03.15 09:13:0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EBS '지식채널ⓔ' ⓒEBS

▴EBS <지식채널ⓔ> / 3월 15일(수) 밤 12시 25분

-19192540, 대한민국의 선거권-

우리나라 공직선거법에 따르면 19세 미만은 투표할 수 없고, 정당에 가입할 수 없다. 동일한 법에 따라 25세 미만은 국회의원에 출마할 수 없고, 헌법 제67조에 따르면 40세 미만은 대통령 피선거권이 없다. 모두가 민주주의 사회의 이 원칙을 따르고 있다. 그런데 어떤 질문을 던져볼 수 있다. 왜 18세까지는 투표할 수 없는 걸까?.

EBS <지식채널ⓔ>는 18세 선거권 논쟁을 다룬 ‘19192540’ 편을 3월 15일 수요일 밤 12시 25분과 3월 18일 토요일 오전 11시 50분에 방송한다.

▲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2' ⓒKBS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2> / 3월 15일(수) 밤 8시 55분

15일 방송 예정인 KBS <살림하는 남자들 2>에서는 가수 정원관의 ‘7살 연하’ 장모님이 최초 공개된다.

새로 이사 온 집에 장모님이 합류해 본격적인 처가살이를 하게 된 정원관. 조곤조곤한 말투지만 카리스마가 넘치는 장모님은 불과 7살 차이나는 사위에게 “일찍 자라”, “야식 줄여라” 등 폭풍 잔소리를 해 사위를 쥐락펴락 꼼짝 못하게 만들었다.

하지만 장모님은 ‘늙은 사위’ 정원관에게 특별한 방법으로 애정을 표현하기도 했다. 생일을 맞이한 정원관에게 호텔급 밥상을 차려준 것이다. 메뉴는 장수를 기원하는 잔치국수와 스테미나를 보충할 타조고기 스테이크 등 장모님의 걱정과 사랑이 담긴 특별식으로 구성됐다.

처가살이를 시작한 정원관과 장모님의 만남, 그리고 정원관의 요절복통 결혼 비하인드는 15일 밤 8시 55분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2>에서 확인할 수 있다.

▲ SBS는 15일 차준환이 출전하는 '2017 피겨스케이팅 주니어 세계선수권 대회'를 단독 중계한다. ⓒSBS

▴SBS <2017 피겨스케이팅 주니어 세계선수권 대회> / 3월 15일(화) 오후 5시

주니어 세계선수권 대회에서 올 시즌을 마무리하는 남자 피겨스케이팅 간판스타 차준환의 모습을 SBS가 단독 중계한다.

차준환은 15일부터 5일간 대만 타이베이에서 열리는 ‘2016-17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주니어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싱글 종목에 출전한다.

지난해 1월 전국남녀종합선수권대회에서는 처음 정상에 오른 차준환은 9월 일본 요코하마에서 펼쳐진 주니어 그랑프리 대회에 이어 10월 독일 드레스덴에서 대회에서도 1위에 오르며 연속 우승이라는 기염을 토했다. 12월 주니어 그랑프리 파이널에서도 동메달을 획득하여 한국 남자 피겨 사상 첫 메달 획득을 기록했다.

그러나 이번 주니어 세계 선수권 대회에서는 메달 획득이 순탄치만은 않다. 차준환을 위협하는 쟁쟁한 선수들이 있기 때문이다. 드미트리 알리예프(러시아)는 차준환의 라이벌이자 가장 강력한 우승 후보다. 알렉산더 사마린(러시아)과 빈센트 저우(미국)도 눈여겨볼 선수다. 시즌을 마무리 하는 대회인 만큼 선수들이 난이도를 높일 것으로 전망되기도 한다.

주니어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은 15일, 프리스케이팅은 16일 열린다. 쇼트는 SBS에서 15일 오후 5시부터 중계할 예정이며, 프리는 SBS 스포츠에서 16일 저녁 8시 30분부터 중계한다.


PD저널  webmaster@pdjournal.com
<저작권자 © PD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PD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8-715] 서울 양천구 목동 923-5번지 한국방송회관 10층l대표전화 : 02-3219-5613~5619l구독문의 : 02-3219-5618l팩스 : 02-2643-6416
등록번호: 서울, 아00331l등록일: 2007년 3월 5일l발행인: 오기현l편집인: 이채훈,김종일l청소년보호책임자: 오기현
PD저널 편집국 : 02-3219-5613l광고 문의(PD연합회 사무국 · 광고국) : 02-3219-5611~2l사업제등록번호 : 117-82-60995l대표자 : 오기현
Copyright © 2017 피디저널(PD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djourn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