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2.14 목 19:48

SBS 보도본부 대폭 '세대교체'

SBS 1일 조직개편 및 인사단행… 전략기획실 신설 김혜인 기자l승인2017.12.01 20:08:5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PD저널=김혜인 기자] 방송사 처음으로 임명동의제를 통해 사장을 비롯한 임원진 임명을 완료한 SBS가 후속 인사를 단행했다.

SBS는 이번 인사에 대해 “미디어 환경의 급속한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세대교체’와 ‘적재적소의 인사배치’에 중점을 뒀다”고 1일 밝혔다.

'세대교체'는 보도본부 인사에서 두드러진다. SBS는 임명 동의를 거친 심석태 보도본부장 임명에 이어 보도국과 뉴미디어국 소속 국·부장급 11명을 대폭 교체했다.  

SBS 관계자는 “보도국은 상당수 부장, 국장급이 아래기수로 내려갔다”며 “기존의 보도국 중심이 2,3,4기였는데 4,5,6기 중심으로 바뀌었다”고 말했다.

보도국에 신설된 전략뉴스부도 시선을 끈다. 심석태 보도본부장은 <PD저널>과의 통화를 통해 “이제는 (보도와 뉴미디어) 양쪽을 통합해서 관리할 수 있는 입장이니 뉴미디어에서 해봤던 콘텐츠 혁신을 방송 보도 쪽에서도 접목해보겠다”라고 말했다. 

▲ SBS 전경 ⓒPD저널

SBS는 새로 신설된 전략기획실에도 힘을 실었다. 

최상재 SBS 전략기획실장은 <PD저널>과의 통화에서 “지상파가 예전처럼 방송 콘텐츠만 가지고는 유지하기 어려우니 미디어 관련 사업에 적극적으로 진출해야할 필요성이 있다”며 “전략기획실은 콘텐츠 유통 가치를 올리기 위해 방송사 전반적으로 수익기반이나 인적자원 활용을 전략적으로 접근해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전략기획실 산하에 새로 꾸린 성장전략팀에 대해선 “신사업 투자나 사내 밴처 같은 형식으로 기본의 콘텐츠의 가치를 올리는 일을 할 것 같다”며 “어떤 플랫폼에 SBS가 만든 콘텐츠를 활용할지 고민이 담겼다”고 말했다.

SBS 지주회사인 미디어홀딩스 사장에는 신경렬 SBS 이사가 내정됐다. 

SBS 미디어그룹 인사발령

◇ SBS미디어홀딩스
▲ 대표이사(내정) 사장 신경렬(辛京烈)

◇ SBS
▲ 전략기획실장 최상재(崔相宰)
▲ 보도본부장 심석태(沈錫兌)
▲ 경영본부장 이동희(李東熙)
▲ 특임이사 장현규(張炫奎)

◇ SBS A&T
▲ 대표이사 사장 이동협(李東協)
▲ 영상본부장 태양식(太亮植)

◇ SBS인터내셔널
▲ 대표이사 사장 이홍근(李洪根)

이상 2017.12.1일자

◇ 미디어크리에이트
▲ 대표이사(내정) 정해선(丁海仙)
▲ 영업1본부장 이종민(李鍾旻)
▲ 영업2본부장 이석규(李錫奎)
▲ 기획실장 조영일(曺榮一)

이상 2017.12.4일자

SBS 인사발령


◇ 편성실
▲ 광고팀장                                권병수(權炳秀)

◇ 전략기획실
▲ 성장전략팀 인프라전략담당         윤준호(尹準鎬)

◇ 미디어비즈니스센터
▲ 사업기획팀장 우규호(禹珪浩)
▲ 미디어사업팀장 한광섭(韓廣燮)
▲ 글로벌제작사업팀 인도네시아사업담당 전성원(全晟媛)
▲ 아카이브사업팀장 박복영(朴福寧)

◇ 시사교양본부
▲ 교양5CP 이동협(李東協)

◇ 예능본부
▲ 예능운영팀장 황선복(黃善福)

◇ 보도본부
▲ 편집1부장 조성원(趙盛元)
▲ 편집2부장 허윤석(許允碩)
▲ 정치부장 최선호(崔先鎬)
▲ 경제부장 강선우(姜宣羽)
▲ 문화과학부장 서경채(徐景彩)
▲ 국제부장 김용욱(金容旭)
▲ 보도제작부장 김경희(金勍熙)
▲ 전략뉴스부장 고희경(高僖卿)
▲ 뉴미디어국장 남상석(南相錫)
▲ 뉴미디어뉴스부장 윤영현(尹榮賢)
▲ 뉴미디어제작부장 이주형(李宙衡)
▲ 뉴스혁신부장 우상욱(禹相旭)
▲ 선거방송기획팀장 김우식(金于植)
▲ 논설위원실장 윤춘호(尹春鎬)
▲ 논설위원실 미래한국리포트담당 이정애(李靜愛)
▲ 보도운영팀장 신홍기(申泓起)

◇ 경영본부
▲ 기술부본부장(CTO) 류기형(柳奇馨)
▲ 노사협력팀장 조  정(趙廷)
▲ 총무팀장 장도원(張度元)
▲ 기술기획팀장 현준철(玄俊哲)
▲ 인프라관리팀장 정상욱(鄭相旭)
▲ 송출기술팀장 안성준(安成晙)
▲ 편집기술팀장 최영균(崔榮均)

 


김혜인 기자  key_main@pdjournal.com
<저작권자 © PD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혜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8-715] 서울 양천구 목동 923-5번지 한국방송회관 10층l대표전화 : 02-3219-5613~5619l구독문의 : 02-3219-5618l팩스 : 02-2643-6416
등록번호: 서울, 아00331l등록일: 2007년 3월 5일l발행인: 송일준l편집인: 김정민l청소년보호책임자: 송일준
PD저널 편집국 : 02-3219-5613l광고 문의(PD연합회 사무국 · 광고국) : 02-3219-5611~2l사업제등록번호 : 117-82-60995l대표자 : 송일준
Copyright © 2017 피디저널(PD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djourn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