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BN은 25일부터 29일까지 하루 22시간(오전6시∼새벽4시)동안 서울스튜디오와 전국의 7개 지역교통방송을 연계해 <2004 추석교통 특별방송 즐거운 한가위 TBN과 함께>를 생방송 한다.
상태바
TBN은 25일부터 29일까지 하루 22시간(오전6시∼새벽4시)동안 서울스튜디오와 전국의 7개 지역교통방송을 연계해 <2004 추석교통 특별방송 즐거운 한가위 TBN과 함께>를 생방송 한다.
단일 진행자로는 처음
  • 지홍구 기자
  • 승인 2004.09.23 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ontsmark0|kbs 2fm <유열의 음악앨범>이 다음달 1일 10주년을 맞는다.
|contsmark1|
1명의 dj가 자기의 이름을 내걸고 10년 동안 방송을 진행하기는 kbs 2fm에서는 처음 있는 일. 지난 94년 10월 1일 첫 방송이후 교체된 pd만 10명.
|contsmark2|
그동안 케니지, 데이빗 그루신, 리 릿나워, 다이안 슈어, 올포원, 리 오스카, 앙드레 가뇽 등 외국 유명아티스트들이 이 프로그램을 거쳐갔다.
|contsmark3|
|contsmark4|
특히 1년에 두차례 이상 열고 있는 ‘테마가 있는 콘서트’는 mr(반주테이프)이 아닌 밴드 연주와 색다른 편곡으로 기존 라디오 공개방송의 형식을 탈피해 색다른 감흥을 불러일으켰다는 평이다.
|contsmark5|
서정협 pd는 “방송시간대에서 보듯 <유열의…>은 ‘평화와 휴식이 주요 컨셉’”이라면서 “이러한 비전을 계속 유지하기 위해 복잡한 코너를 단순화시키고 dj 중심으로 프로그램을 이끌 생각”이라고 말했다.
|contsmark6|
지홍구 기자
|contsmark7|
|contsmark8|
|contsmark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