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콘서트’ 21년 만에 잠정 중단...휴식기 갖는다 
상태바
‘개그콘서트’ 21년 만에 잠정 중단...휴식기 갖는다 
'폐지설' 제기된 KBS '개그콘서트' 사실상 폐지 결정
"출연진, KBS 유튜브 채널 '뻔타스틱' 통해 활동 이어갈 것"
  • 박수선 기자
  • 승인 2020.05.14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년만에 휴식기를 갖는다고 공식 발표한 KBS '개그콘서트' ⓒKBS
21년만에 휴식기를 갖는다고 공식 발표한 KBS '개그콘서트' ⓒKBS

[PD저널=박수선 기자] 공개코미디의 산실 역할을 해온 KBS <개그콘서트>가 방송을 잠정 중단한다. 

KBS는 그동안 폐지설을 부인해왔지만 14일 공식 입장을 내고 “달라진 방송 환경과 코미디 트렌드의 변화 그리고 공개 코미디 프로그램의 한계 등 여러 가지 이유로 새로운 변신을 위해 잠시 휴식기를 갖는다”고 밝혔다. 

KBS는 “그동안 유행어로, 연기로 대한민국의 주말웃음을 책임져온 재능 많은 개그맨들과 프로그램을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는 제작진의 소감을 전하면서 “마지막까지 <개그콘서트>다운 유쾌한 웃음을 선사할 것을 약속드리며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새로운 코미디 프로그램으로 다시 만나 뵙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지난 1999년 9월 4일 첫 방송된 <개그콘서트>는 대한민국 역사상 최장수 코미디 프로그램으로 신인 개그맨의 등용문 역할을 하며 수많은 스타를 양성해 왔다. 하지만 매체 환경의 변화에 시청률이 2%대까지 내려앉았고, 최근 JTBC의 코미디 프로그램 신설과 맞물려 폐지설까지 제기된 상태였다. 

KBS에 따르면 <개그콘서트>의 출연자들은 휴식기 동안 KBS 코미디 유튜브 채널인 <뻔타스틱>을 통해 새로운 형태의 코미디를 위한 다양한 시도를 이어 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