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신 TBS 이사장 별세
상태바
김영신 TBS 이사장 별세
1979년부터 KBS 시사교양PD로 활약...JTBC 거쳐 TBS 초대 이사장 맡아
  • 박수선 기자
  • 승인 2020.06.26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신 TBS 이사장이 별세했다.
김영신 TBS 이사장이 별세했다.

[PD저널=박수선 기자] 김영신 TBS 초대 이사장이 25일 65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1979년 KBS PD로 입사한 그는 KBS와 JTBC, TBS를 두루 거치면서 방송 전문가로 활약했다. KBS 정책기획센터장,  대전총국장, JTBC 전무 등을 역임했다. 

고인은 KBS에서 시사교양 PD와 편성·정책 책임자로 활동하다 2010년 중앙일보로 자리를 옮겨 종편 진출의 발판을 다졌다. 지난 2월부터는 미디어재단으로 전환한 TBS의 초대 이사회를 이끌었다.

유족으로 부인 서희석 씨, 자녀 김남희 씨가 있다. 빈소는 일산병원 장례식장 3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오는 28일(일) 오전6시 30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