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2TV‧SBS, 재허가 기준점수 미달...청문 예정
상태바
KBS 2TV‧SBS, 재허가 기준점수 미달...청문 예정
KBS 2TV 647.13점, SBS 641.55점으로 또 650점 미달
청문 절차 거쳐 재허가 거부 또는 조건부 재허가 결정
  • 박수선 기자
  • 승인 2020.12.03 2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말 허가 기간이 끝나는 지상파 방송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재허가 심사에서 기준 점수 650점을 넘지 못한 KBS와 SBS 사옥의 모습.
올해 말 허가 기간이 끝나는 지상파 방송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재허가 심사에서 기준 점수 650점을 넘지 못한 KBS와 SBS 사옥의 모습.

[PD저널=박수선 기자] 방송통신위원회(이하 방통위)가 올해 말 허가 유효기간이 만료되는 지상파 21개사 162개 방송국에 대한 재허가 심사를 벌인 결과 KBS 2TV와 SBS가 기준 점수를 넘지 못해 청문 절차를 밟는다.

방통위는 3일 재허가 심사위원회 결과 수도권을 권역으로 하는 KBS 2TV(647.13점)와 SBS(641.55점)가 재허가 기준 점수 650점에 미달해 재허가 거부 또는 조건부 재허가 요건에 해당된다고 밝혔다. KBS  2TV와 SBS는 2017년 재허가 심사에서도 기준 점수를 넘지 못해 '조건부 재허가'를 받았다. 

이번 재허가 심사에서 KBS 1TV(686.37점)와 MBC(683.04점), EBS(713.65점) 등은 650점을 상회했다.  

이번 재허가 심사는 △방송의 공적책임‧공정성의 실현 가능성 및 지역 사회 문화적 필요성 △방송 프로그램의 기획‧편성 제작 및 공익성 확보 계획의 적정성 등을 중점 심사했다. 방송 미디어 등 5개 분야의 전문가 12인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가 지난 11월 23일부터 12월 2일까지 심사를 진행했다. 

방통위는 “심사위원회의 심사결과와 심사 의견을 바탕으로 각 사업자에게 부가할 재허가 조건 등에 대한 추가 검토과정을 거친 뒤 전체회의에서 재허가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