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부사장에 조대현·김영해 내정
상태바
KBS 부사장에 조대현·김영해 내정
이사회, 27일 오후 임명동의안 논의
  • 김도영 기자
  • 승인 2009.11.27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사장에 내정된 조대현 TV제작본부장(왼쪽)과 김영해 기술본부장 ⓒKBS
김인규 KBS 사장이 부사장에 조대현 TV제작본부장과 김영해 기술본부장을 내정했다. KBS이사회(이사장 손병두)는 27일 오후 4시 부사장 임명동의안을 논의한다.

▲ 부사장에 내정된 조대현 TV제작본부장(왼쪽)과 김영해 기술본부장 ⓒKBS
조대현 본부장은 기획다큐팀장, 스페셜팀장, 시사정보팀장 등을 지냈고, 이병순 전 사장 취임 직후인 지난해 9월부터 TV제작본부장을 지냈다. 김영해 본부장은 영월방송국장, 보도기술팀장, 춘천방송총국장 등을 역임했으며 지난해 9월 기술본부장에 임명됐다.

이와 함께 김인규 사장은 조만간 본부장 인사도 낼 예정이다. 부사장 임명에 따른 TV제작본부장·기술본부장 공석에는 길환영, 조해남 씨가 내정된 것으로 알려졌으며, 나머지 본부장은 유임될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