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예산안 보도 편파적” KBS 항의방문
상태바
민주당 “예산안 보도 편파적” KBS 항의방문
"폭력사태 야당 책임 전가" … 조대현 부사장 면담
  • 김도영 기자
  • 승인 2010.12.10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은 “KBS의 예산안 강행처리 보도가 편파적”이라며  10일 KBS를 항의 방문했다.

민주당 박기춘, 전병헌, 최문순, 최영희, 장병완, 박영선, 서갑원, 조배숙 의원은 이날 오후 3시 KBS를 방문해 “KBS 보도는 국회 예산안 강행처리의 폭력사태를 모두 민주당 책임으로 전가했다”고 주장했다.

▲ "예산안 강행처리 보도가 편파적"이라며 10일 KBS를 항의 방문한 민주당 의원들이 조대현 부사장 면담을 위해 건물로 들어서고 있다. ⓒPD저널
최문순 의원은 “KBS 뉴스를 보면 민주당 의원들이 일방적으로 한나라당 의원들을 폭행한 것처럼 보도했는데, 이는 사실과 전혀 다르다”며 “KBS는 심지어 일부 한나라당 의원의 무자비한 폭행 장면은 내보내지 않았다. 거의 한나라당 당보 수준”이라고 비판했다.

민주당 의원들은 “공영방송의 자격을 상실한 KBS가 수신료 인상을 요구하는 것은 어불성설”이라고 지적했다. 의원들은 당초 김인규 사장의 면담을 요구했으나, 김 사장이 외부 업무로 자리를 비워 조대현 방송담당 부사장과 비공개 면담을 진행 중이다.

이강덕 KBS 대외협력부장은 “김인규 사장은 오늘 방송협회 임원단의 전방 방문 행사에 참석 중”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