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부-방통위 ‘UHD방송 추진 협의체’ 구성
상태바
미래부-방통위 ‘UHD방송 추진 협의체’ 구성
16일 오후 첫 전체회의…위원장에 송도균 전 방통위원
  • 김세옥 기자
  • 승인 2013.10.10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문기, 이하 미래부)와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이경재, 이하 방통위)가 10일 UHD(초고화질)방송 발전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공동으로 ‘UHD방송 추진 협의체’(이하 협의체)를 구성했다. 협의체 위원장은 양 기관의 합의 하에 송도균 전 방통위 부위원장이 맡기로 했다.

이달 16일 오후 3시 서울 태평로 프레스센터에서 첫 전체회의를 여는 협의체는 양 기관의 담당과장과 학계·연구계 및 매체별 방송사업자(지상파·케이블·위성·IPTV), 콘텐츠 제작사, 가전사 등을 대표하는 임원급 전문가 21인으로 구성된다.

협의체는 월 1회 이상 회의를 열고, 산하에 △지상파 방송 분과 △유료방송 분과 △콘텐츠 분과 등 3개 분과를 두고, 각 분과에서 마련한 UHD방송 발전방안을 총괄적으로 논의·조정하는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협의체 산하 3개 분과는 해당 분야 팀장급 전문가 약 20인으로 구성하고, 주 1회 회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미래부와 방통위는 “협의체 논의 결과를 바탕으로 C(콘텐츠)-P(플랫폼)-N(네트워크)-D(디바이스) 전 분야를 아우르는 ‘UHD방송 종합 발전방안’을 수립해 우리나라가 세계 UHD방송 산업을 선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 창조경제 활성화에 일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UHD 방송 추진 협의체’ 위원 명단, 운영간사 : 한국전파진흥협회, 미디어미래연구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