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시청자주간 맞아 '시청자가 묻는다' 방송
상태바
KBS 시청자주간 맞아 '시청자가 묻는다' 방송
2회 시청자주간에 '시청자 감사 음악회' 등 다양한 특집 프로그램 편성
  • 손지인 기자
  • 승인 2021.08.30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가 제2회 시청자주간(9월 1일~9월 4일)을 맞아 시청자들과 직접 소통하는 자리 등을 마련한다. ⓒKBS
KBS가 제2회 시청자주간(9월 1일~9월 4일)을 맞아 시청자들과 직접 소통하는 자리 등을 마련한다. ⓒKBS

[PD저널=손지인 기자] KBS가 제2회 시청자주간을 맞아 양승동 사장 등 경영진이 시청자와 직접 대화하는 <시청자가 묻는다>를 방송한다. 

KBS는 오는 9월 1일 오후 5시 KBS 아트홀에서 시청자들과 직접 소통하는 <시청자가 묻는다>를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전진한 시청자위원장 직무대행을 비롯한 KBS 시청자위원과 1020 시청자위원, 일반 시청자 등이 묻는 질문에 양승동 사장, 본부장 등 경영진이 직접 답변할 예정이다. 방송은 오는 9월 3일 오후 3시 KBS 1TV에서 볼 수 있다. 

다양한 시청자주간 특집 프로그램도 시청자를 찾는다. <시청자 감사 음악회> 1부 ‘해설이 있는 클래식 콘서트’(9월 1일 오후 3시 10분)와 2부 ‘해설이 있는 국악콘서트’(9월 2일 오후 3시)는 1TV를 통해 방송된다.

OTT 시대의 TV 시청 트렌드 변화와 공영방송의 가야 할 길을 모색하는 특집 다큐멘터리 <인터넷혁명과 TV> 1부는 오는 9월 3일 밤 10시 50분 전파를 타고, 2부 ‘지상파의 미래’는 4일 밤 11시 40분에 볼 수 있다. 

1020세대의 눈으로 KBS의 현재를 바라보는 <1020세대, KBS를 말하다>(9월 3일 오후 7시 40분)와 KBS가 언론소비자의 눈높이에 부응하는지 점검하는 <국민의 방송 KBS, 국민 속으로>(9월 3일 오후 8시 5분)도 방송된다. 

<아침마당>, <6시 내고향>, <생생정보> 등 정규 프로그램들도 시청자주간을 맞아 특집 코너를 마련해 방송한다. 또 KBS 부산총국은 부산 시민들과 함께 80년사를 돌아보는 특집 <빅브라더>를 8월 31일 저녁 7시 40분에 선보인다. 

시청자주간에 맞춰 KBS 본관과 신관을 아우르는 둘레길도 개통된다. 둘레길에는 코스 지도와 현위치 등이 표시된 이정표 겸 표지판이 설치되고, 벤치와 편의점 등 휴게·편의 시설이 포함될 예정이다.

KBS는 시청자라는 단어가 처음 법률 용어로 공식화된 9월 2일과 ‘방송의 날’인 9월 3일을 기리기 위해 지난해부터 9월 첫째 주를 시청자주간으로 정해 기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