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0.20 금 11:22
기사 (전체 3,38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Column] [조욱희의 내시경] 촬영 원본을 동료 PD에게 공개할 수 있으신지요
저는 현재 SBS 스페셜을 연출하고 있습니다. 저는 사람과 사람들 사이의 관계에 관심이 많습니다. 취재하면서 당연히 일반인들을 주로 만나게 됩니다. 많을 때는 60분 테잎으로 100권, 보통 70권 내외를 촬영합니다. 제가 취재한 테잎은 프리뷰어의 손...
조욱희 SBS PD  2007-03-31
[Column] [내 인생의 빛]“시사교양 PD의 고민을 치열하게 보여준 책”
“‘방송가의 고집쟁이들’은 1995년 8월 EBS에 입사하기 전에 읽었던 책이다. 막연히 방송사 생활을 그리던 나에게 ‘방송사의 사람들은 이런 생각을 하면서 프로그램을 제작하는 구나’ ‘나도 빨리 PD가 되고 싶다’ 등 다큐멘터리 PD들의 집념과 열정...
PD저널  2007-03-28
[Column] 보광스님을 추모함
김기슭 (SBS PD) 24년 만의 귀향, 대구 보안부대로 개처럼 끌려간 지 24년만의 귀향, 우리는 스님의 귀향을 따라 나셨고, 스님은 끝내 아들을 만나지 못했다. 그 후 사흘간 술로만 지냈다고 했다. 아들도 사흘간 연락이 끊긴 채 술로만 지냈다. ...
김기슭 SBS PD  2007-03-28
[Column] 열등감
고현미 (EBS PD) 주위 사람들이 넌 아직도 한참 어리다고 해주면 좋아서 큭큭거리며 정말 어린 줄 알고 철없이 굴고 있는 내가 대학생이던 몇 년 전, 한국영화가 잘 나가기 시작하고 씨네21 같은 영화주간지가 꽤 읽히던 때, 영화잡지 옆구리에 끼고서...
고현미 EBS PD  2007-03-21
[Column] 신화를 소재로 한 프로그램 인기
인도의 최남단 께랄라주의 한 소도시 꼴람에서 살 때다.코코넛 숲 저 멀리 어디서인가 들려오는 연주를 들으면서 착각에 빠져들었다. 마치 한국의 옛날 음악이 들려오는 듯 했다. 음악의 전문가가 아니어서 확실한 것은 몰랐지만 그냥 듣기에도 인도의 전통 음악...
뱅갈로=박병준 통신원  2007-03-21
[Column] 언론을 삼켜버린 한 여배우의 죽음
얼마 전, 평일 오후에 우연히 여기 뉴스채널들을 한참동안을 볼 기회가 있었다. CNN 에서 최근에 죽은 앤나 니콜 스미스라는 배우의 사망과 장례에 대한 뉴스로 도배를 하고 있길래 , 다른 곳에서는 어떤가 하고 봤더니 Fox도 그에 덜 하지는 않았고 ,...
샌프란시스코=이헌율 통신원  2007-03-21
[Column] “행복찾기 정신을 알게 해준 프로그램”
“내가 91년 SBS에 입사해 처음 한 일은 MD(편성 PD로 Master Director라고 부른다)였다. 그 당시 가장 재미있게 그리고 감동적으로 본 프로그램이 바로 <생방송 행복찾기>였다. 지금은 일반화됐지만 당시로서는 일반 시청자를 무대 중앙으...
PD저널  2007-03-15
[Column] “행복하십니까?”
공태희 (GTB PD) 지난 2년은 물론, 올 한 해 모토 역시 ‘나 자신의 행복’이다. ‘나 자신의 행복’이라 했지만, 개개인의 행복을 노래하기엔 일상이 되어버린 국가적 위기가 개인의 입을 틀어막는다. 정치, 군사, 경제 , 환경, 역사 등 각기 광...
PD저널  2007-03-15
[Column] 방송광고 시장개방은 공공성 파괴한다
김영호(언론개혁시민연대 공동대표) 방송광고시장을 개방해야 한다는 소리가 요란하다. 미국이 한-미 FTA(자유무역협정)을 통해 시장개방을 압박하고 있다. 여기에 맞춰 노무현 정부가 시장개방을 위한 수순을 밟고 있다. 또 방송광고 경쟁체제 도입을 위한 법...
PD저널  2007-03-15
[Column] 문화다양성협약 비준하라
오는 3월 18일을 기념하고 기억해야 한다. 2005년 10월 제33차 유네스코 총회에서 채택된 “문화적 표현의 다양성 보호와 증진을 위한 협약”(이하 ‘문화다양성협약’)이 국제법으로서 효력을 갖게 되는 날이다. 문화다양성협약 제29조는 비준국가가 3...
PD저널  2007-03-14
[Column] 몸이 움직여야 머리가 쉰다
최근영 KBS PD (스페셜팀) 운동이 낙이 된 지 오랩니다. 인류가 이토록 잔머리를 굴리며 살아야 했던 때가 있었을까요? 복잡해질수록 우등한 것이 되고 사소한 상품에도 고도의 노동력과 기술을 집약해 넣어야 살아남는 시대, 없던 욕망을 창작해내고 그것...
PD저널  2007-03-08
[Column] [시 론]근대 한국의 미망-‘방송 80년’ 역사에 던지는 화두 하나
김 평 호 단국대 언론영상학부 교수 근대 한국이 겪은 가장 큰 역사적 경험의 요체는 무엇일까? 그것은 일제 식민지라는 역사의 비극적 왜곡일 것이다. 그리고 그 배후에는 18세기 이래 지구적 범위에서 진행된 서양의 제국주의적 팽창이라는 정치경제적 변동이...
PD저널  2007-03-08
[Column] ‘왜?’라고 물을 것이다
인터넷 PD저널 창간에 부쳐 한국방송프로듀서연합회는 2007년 3월 5일 ‘i PD저널’을 새롭게 선보입니다. 주간으로 발행되고 있는 ‘PD저널’의 자매 매체인 셈입니다. ▲ 한국방송프로듀서연합회는 3월 5일 ‘i PD저널’을 새롭게 선보였다.굳이 기...
PD저널  2007-03-04
[Column] 한미FTA, 왜 하자는 건가?
지난 2월 워싱턴에서 있었던 7차 협상에서 미국측은 방송과 관련된 분야에 대해 본격적으로 거론했다. 그동안 방송과 관련해서는 ‘미래유보’로 묶겠다고 큰소리 쳤던 정부는 이미 지난 1월부터 개방 목록을 작성하라고 방송위원회를 압박해 왔다. 오는 3월 8...
PD저널  2007-03-04
[Column] PD도 간첩이 될 수 있다?!
박 건 식 PD (MBC ‘PD수첩’) - 특종을 위해 목숨을 걸지 마라-최근 미국에선 미국·이스라엘 정치행동위원회(AIPAC: American Israel Political Action Committee)를 위해 일했던 2명의 로비스트 스티븐 로슨과...
PD저널  2007-03-04
[Column] 몰상식한 사회의 즐거운 TV
홍세화(한겨레신문 기획위원) 한국사회에서 분노는 혼자 찾아오지 않는다. 최근의 시사저널 사태나 일해공원에서처럼 분노는 황당함과 함께 찾아온다. 우리 사회에서 몰상식한 일들은 번번히 일어날 수밖에 없는데, 교육, 종교 부분과 함께 사회의식과 가치관의 건...
PD저널  2007-03-04
[Column] 보도지침 사건이 뭐예요
권미혁 (여성민우회 공동대표) 작년 연말. 송년회 모임에서 나온 이야기. 자신이 가르치는 학생으로부터 수업시간에 다음과 같은 질문을 받았다고 한다. “선생님 IMF 가 뭐에요?” 그러자 옆의 사람이 간담회에서 한 기자에게 받은 질문을 소개했다. “보도...
PD저널  2007-03-04
[Column] 가수 정태춘-박은옥
“‘사랑하고 싶소 예쁜 여자와 말이요’란 가사로 시작되는 조금은 구성진 노래가 초등학교 6학년이던 내게 소위 꽂혀서 사게 된 1집 <시인의 마을>테이프. ‘시인의 마을’, ‘촛불’, ‘서해에서’까지 4곡을 건졌다. 그리고 중학교시절을 지내며 꼬박꼬박 ...
PD저널  2007-03-02
[Column] 아카데미 광고료 30초에 17억원
할리우드 영화에 대한 국제적인 인기도가 예전 같지 않다는 것은 부정하기 힘들다. 그러나 아카데미 시상식에 대한 인기도는 그 반대다. 계속해서 인기가 증가하고 있다는 이야기이다. 미국 방송계에서 아카데미 시상식은 종종 여성 시청자들의 수퍼볼(Super ...
PD저널  2007-03-02
[Column] 중, 라디오 작년 미디어성장률 1위
1945년 일본 왕의 패배를 인정하는 떨리는 목소리도, 1949년 신중국 성립을 선언하는 마오저뚱의 벅찬 감정도 모두 라디오를 통해 전달됐다. 라디오는 그 시대 미디어의 초점이었다. TV의 등장 이후 상황은 달라졌다. 라디오는 뒷자리로 물러났고, 인터...
PD저널  2007-03-02
여백
여백
여백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8-715] 서울 양천구 목동 923-5번지 한국방송회관 10층l대표전화 : 02-3219-5613~5619l구독문의 : 02-3219-5618l팩스 : 02-2643-6416
등록번호: 서울, 아00331l등록일: 2007년 3월 5일l발행인: 송일준l편집인: 김정민l청소년보호책임자: 송일준
PD저널 편집국 : 02-3219-5613l광고 문의(PD연합회 사무국 · 광고국) : 02-3219-5611~2l사업제등록번호 : 117-82-60995l대표자 : 송일준
Copyright © 2017 피디저널(PD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djourn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