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4.19 금 18:14
기사 (전체 2,19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Interview] 제63회 ‘이달의 PD상’
|contsmark0|심사평 : 출품작 적었어도 고른 완성도|contsmark1|고선희 작가|contsmark2||contsmark3|이달에는 출품작 수가 많지는 않았으나 모두 고른 완성도를 보여주어 심사과정 내내 흐뭇함을 자아냈다.|contsmark...
관리자  2005-06-02
[Interview] 인터뷰 - M <안녕, 프란체스카> 노도철 PD
|contsmark0|‘초짜 예능pd’로서 마이너리티에 대한 애정은 당연|contsmark1| dvd이어 일본수출, 뮤지컬 제작 협상 중 |contsmark2||contsmark3|mbc 제작진들에게 지난 21일은 못 잊을 날이 될 듯하다. mbc 노...
황지희  2005-06-02
[Interview] 방송 15주년 맞은 MBC < PD수첩 >
|contsmark0|mbc < pd수첩 >이 31일 방송 15주년을 맞았다. 지난 90년 5월 첫방송을 시작한 < pd수첩 >은 pd저널리즘을 추구하는 대표적 시사고발 프로그램의 하나로 자리매김했다. |contsmark1|이런 15년을 지켜오는 동안...
황지희  2005-06-02
[Interview] “가정과 사랑 깨닫게 해줘”
|contsmark0|지난 4월 kbs 2tv 팀으로 청주우체국 직인이 찍힌 한통의 편지가 전해졌다. 발신자는 지난날 실수로 6년형을 선고받고 청주교도소에서 3년째 복역중이라는 k모씨.|contsmark1||contsmark2|40대 후반의 가장으로 ...
김광선  2005-05-26
[Interview] 명성황후 시해 후손 사죄 이끈 정수웅 감독
|contsmark0|지난 10일 명성황후 시해사건(을미사변)의 주동자급인 구니토모 시게아키의 외손자 가와노 다쓰미(84)씨와 이에이리 가키쓰의 손자 며느리 이에이리 게이코(77)씨가 경기도 남양주 홍릉(명성황후 묘)을 찾아 사죄의 절을 올려 국내 언...
한태욱  2005-05-26
[Interview] SBS노조·PD협 과다출연료 ‘해법찾기’
|contsmark0|sbs노조와 sbs pd협회가 치솟는 예능프로그램 제작비와 연예인 과다 출연료, 외주 확대 문제 등의 해결책 마련에 나섰다. 두 단체는 지난 13일과 24일 차례로 예능pd와 드라마pd 간담회를 갖고 이들 문제 해결의 필요성을 공...
김광선  2005-05-26
[Interview] KBS대전총국 김현기 PD BBC 자연사 다큐팀 합류
|contsmark0|kbs 대전총국 김현기 pd가 3개월간 영국 bbc 자연사 다큐멘터리팀에 합류해 프로그램 제작에 참여할 예정이다. 이는 kbs와 bbc의 프로그램 제작 국제협력 및 교류확대를 위한 인적교류 사업의 일환으로, 지난해 9월엔 kbs ...
이선민  2005-05-26
[Interview] 제63회 이달의 PD상
|contsmark0|춘천m (tv시사·교양) |contsmark1|전주m (라디오) |contsmark2||contsmark3|제63회 이달의 pd상에 춘천mbc 특별기획 아름다운세상 (연출 최헌영)(tv시사·교양), 전주mbc (연출 이병천)(라디...
황지희  2005-05-26
[Interview] KOBA 2005 키워드 ‘휴대이동방송’
|contsmark0|디지털혁명(digital innovation)을 주제로 열린 제15회 국제 방송·음향·조명기기 전시회(koba2005)가 나흘간의 일정을 마치고 폐막했다. |contsmark1||contsmark2|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가 한국이엔엑...
한태욱  2005-05-26
[Interview] [기자수첩] 5월, 또 빗나간 기대
|contsmark0|5월이 되자 올해도 어김없이 방송사들은 광주를 얘기한다.|contsmark1|kbs는 18일 5·18민주화운동 특집 를 방송했다. mbc 역시 광주항쟁 25주년 특집타큐멘터리 을 통해 광주를 말했다. |contsmark2|하지만 ...
한태욱 기자  2005-05-26
[Interview] 강릉M 노조간부 3명 또 해고
|contsmark0|강릉mbc가 비상대책위원회 신종엽 위원장 등 3명을 집단해고해, 강릉mbc 사태가 또 다른 국면에 접어들었다. |contsmark1||contsmark2|강릉mbc는 21일 인사명령을 통해 업무방해를 이유로 비대위 신종엽 위원장 ...
황지희 기자  2005-05-26
[Interview] 상상력 아쉬운 M<일밤> ‘상상원정대’
|contsmark0|두 마리 토끼를 잡는 것은 불가능한 일일까? |contsmark1|무한한 상상력의 세계를 선보이며 과학의 원리가 우리 생활에 어떻게 적용되는지를 보여주고자 한 mbc ‘상상원정대’ 코너가 당초의 기획 취지와는 거리가 있다는 지적을...
황지희  2005-05-26
[Interview] 열일곱 옥림은 뭘 고민할까
|contsmark0|고등학생으로 연령대를 높여 지난 3월 다시 태어난 가 또래 청소년들의 고민을 다양하게 담고 있다는 평가다. |contsmark1||contsmark2|전편의 발랄함과 귀여움을 기대했다면 방영 초기 에 등장한 청소년들의 모습은 사실...
황지희 기자  2005-05-26
[Interview] 울산건설플랜트노조 파업관련 방송뉴스
|contsmark0|“플랜트노조는 돈을 올려달라는 것도 아니고, 인원을 늘려달라는 것도 아니에요. 단지 일터에서 최소한의 안전장비가 필요하고, 화장실이 필요하며, 먼지 속에서 밥을 먹을 수 없다는 것인데…. 언론은 우리가 무엇을 요구하고 있는지 귀담...
김광선  2005-05-26
[Interview] “라디오에 빠져봐” ②- 진주MBC <정오의…> ‘사투리 드라마’
|contsmark0|엄마 : 으이그~ 저 웬수 덩어리. 인자 일났나? 지금이 몇 신줄 아나?|contsmark1|승철 : 몰라. |contsmark2|엄마: 니가 도대체 뭐시 될라꼬 그라네? 허구헌 날 밤은 낮을 삼고, 낮은 밤을 삼고. 남들 일할 ...
한태욱  2005-05-19
[Interview] [기자수첩] M<신입사원> 아쉬운 ‘한걸음 더’
|contsmark0|“내가 보기에 세상엔 딱 두 종류의 사람이 있어. 정규직, 그리고 비정규직.”|contsmark1|mbc 에서 계약기간 만료를 앞둔 주인공 이미옥(한가인 분)에게 직장동료가 던진 대사다. |contsmark2||contsmark3...
황지희  2005-05-19
[Interview] 강릉MBC 사태 ‘설상가상’
|contsmark0|강릉mbc 노조가 파업여부를 놓고 노-노 갈등 양상을 빚고 있는 가운데 회사 간부의 노조원 폭행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주고 있다. 게다가 김영일 현 사장이 강릉에서도 또 법인카드를 이용해 안마시술소를 이용한 사실이 드러나 강릉mbc...
황지희  2005-05-19
[Interview] 경인지역 새 방송 ‘주자들’ 가시화
|contsmark0|경인지역 새 방송사 설립에 비영리 법인과 기존 방송사가 참여의사를 밝히고 나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contsmark1| |contsmark2|방송위원회가 새 방송사 설립을 위한 공모에 나설 경우 컨소시엄을 구성해 참여하겠다고 공...
김광선  2005-05-19
[Interview] 한수원 방폐장 여론공작에 방송 이용
|contsmark0|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이 부안지역에 ‘방사성폐기물 처분장’(방폐장) 유치를 위한 심리전의 일환으로 방송을 활용한 사실이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contsmark1||contsmark2|지난 11일 경향신문은 ‘방폐장 여론 공...
김광선  2005-05-19
[Interview] EBS 교육사 5부작 <기억, 책임…>
|contsmark0|ebs 광복 60년 특별기획 다큐멘터리 5부작 가 우리나라 교육문제의 뿌리를 찾아 나섰다. |contsmark1||contsmark2|지난 12일 첫 방송된 는 왜곡된 국내 교육의 근원을 찾아 일제시대로 거슬러 올라간다. 1부 ‘...
한태욱  2005-05-19
여백
여백
여백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8-715] 서울 양천구 목동 923-5번지 한국방송회관 10층l대표전화 : 02-3219-5613~5619l구독문의 : 02-3219-5618l팩스 : 02-2643-6416
등록번호: 서울, 아00331l등록일: 2007년 3월 5일l발행인: 안수영l편집인: 안수영l청소년보호책임자: 안수영
PD저널 편집국 : 02-3219-5613l광고 문의(PD연합회 사무국 · 광고국) : 02-3219-5611~2l사업제등록번호 : 117-82-60995l대표자 : 안수영
Copyright © 2019 피디저널(PD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djourn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