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9.21 금 18:03
기사 (전체 48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Interview] 내일이 갑갑한 후배들에게 희망 주고 싶었다 [새창] 이선민 · 구보라 기자 2016-06-01
[News] [주간 미디어 일정] ‘콘텐츠 산업 문제점과 발전 방향’ 토론회 등 [새창] 이선민 기자 2016-05-23
[Interview] “늘어난 빈자리에 위기감… 그래도 희망 있다” [새창] 이선민 기자 2016-05-19
[News] MBC 동행명령 반발에 세월호 특조위 ‘맞불’ [새창] 이선민 기자 2016-05-17
[News] 지상파 3사, 4·13 총선 공동 출구조사 적중할까 [새창] 이선민 기자 2016-03-28
[Interview] “6500명의 ‘미래참여단’ 명견만리의 힘” [새창] 이선민 기자 2016-02-05
[Interview] “증거 없이 잘랐다면서 왜 해명 한마디 안 하나” [새창] 이선민 기자 2016-01-29
[News] 퇴직 언론인 3명 중 1명만 재취업 [새창] 이선민 기자 2016-01-22
[News] 케이블TV협회장에 배석규 전 YTN 대표 [새창] 이선민 기자 2016-01-06
[News] “SBS, TV 넘어선 문화콘텐츠 기업으로 도약” [새창] 이선민 기자 2016-01-04
[라운드 테이블] “자기 검열의 내면화, 너무 무섭다” [새창] 이선민 기자 2015-12-30
[Interview] “성장이 없는 시험, 결국 나를 잃어버리는 과정” [새창] 이선민 기자 2015-12-21
[News] OBS노조 신임 지부장에 유진영 PD [새창] 이선민 기자 2015-12-17
[이달의 PD상] 189회 이달의 PD상에 ‘드라마 스페셜-비밀’ 등 [새창] 이선민 기자 2015-12-17
[News] OBS 보도국장 근무시간 ‘골프’ 인사위 회부 [새창] 이선민 기자 2015-12-15
[News] ‘그것이 알고 싶다’ 23년 역사, 한 권의 책으로 [새창] 이선민 기자 2015-12-09
[News] SBS 지주회사 배 불리기 ‘배임 소송’ [새창] 이선민 기자 2015-12-09
[Interview] “사체 사진 보며 묵념한다…너무 죄송해서” [새창] 이선민 기자 2015-12-03
[News] SBS 조직개편 단행 …‘투톱 ’ 공동대표 체제 [새창] 이선민 기자 2015-11-23
[News] UNI MEI “韓 표현의 자유 억압, 정부 비판 잠재우려는 의도” [새창] 이선민 기자 2015-11-02
여백
여백
여백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8-715] 서울 양천구 목동 923-5번지 한국방송회관 10층l대표전화 : 02-3219-5613~5619l구독문의 : 02-3219-5618l팩스 : 02-2643-6416
등록번호: 서울, 아00331l등록일: 2007년 3월 5일l발행인: 류지열l편집인: 이은미l청소년보호책임자: 류지열
PD저널 편집국 : 02-3219-5613l광고 문의(PD연합회 사무국 · 광고국) : 02-3219-5611~2l사업제등록번호 : 117-82-60995l대표자 : 류지열
Copyright © 2018 피디저널(PD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djourna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