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9.21 금 18:03
기사 (전체 51,06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News] [주간 미디어일정] 세월호 4주기, 되돌아보는 보도 참사
[PD저널=이미나 기자] 세월호 참사 4주기가 한 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민주언론시민연합이 현직 언론인들과 함께 세월호 보도 참사를 되돌아 본다.라는 제목으로 열리는 이번 포럼은 오는 10일 오후 7시부터 서울 중구 서울특별시NPO지원센터 대강당 ...
이미나 기자  2018-04-09
[News] 4년 전 그날, 그리고 남겨진 사람들
[PD저널=김혜인 기자] 세월호 참사 4주기를 맞아 그날의 상처와 남겨진 사람들의 일상을 다독이는 영화가 연달아 관객들을 찾는다. 먼저 세월호 침몰 원인을 과학적으로 분석한 다큐멘터리 와 세월호 희생자들의 넋을 달래는 오멸 감독의 영화 이 오는 12일...
김혜인 기자  2018-04-06
[News] 잘나가는 팟캐스트 출신 진행자들, 명암 교차
[PD저널=김혜인 기자] 팟캐스트에서 인기를 끈 진행자들이 대거 지상파 라디오·TV프로그램으로 자리를 옮기면서 명암을 드러내고 있다. 방송심의 규정에 벗어나는 문제적 발언과 공정성 논란 등으로 팟캐스트 출신 진행자들이 혹독한 적응기를 보내고 있다. 지...
김혜인 기자  2018-04-10
[Column] [설인호 만평] '장자연과 가면을 쓴 동조자'
설인호 작가  2018-04-06
[News] 박근혜 1심 재판부 "엄중한 책임 묻지 않을 수 없어"
[PD저널=구보라 기자] 사상 최초로 TV 생중계된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1심 선고 공판에서 재판부가 징역 24년에 벌금 180억원을 선고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의 1심 선고를 생중계한 지상파3사를 비롯한 종합편성채널, 뉴스전문채널 중 일부 방송사...
구보라 기자  2018-04-06
[News] 양승동 KBS 신임 사장 첫 인사, '개혁·통합' 방점
[PD저널=구보라 기자] 고대영 전 KBS 사장이 해임된 지 72일 만에 임명된 양승동 KBS 신임 사장이 임기 첫날 첫번째 인사를 단행하는 등 공식 직무에 들어갔다. 양승동 신임 사장은 6일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임명안 재가를 받은 직후 곧바로 임기...
구보라 기자  2018-04-06
[News] 지상파·종편, 박근혜 전 대통령 1심 선고 뉴스특보 편성
[PD저널=구보라 기자] 대한민국 역사상 처음으로 파면된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1심 선고공판을 법원이 중계하기로 결정한 가운데 지상파 3사와 종합편성채널, 뉴스전문채널이 일제히 박 전 대통령 1심 선고공판 뉴스특보를 편성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
구보라 기자  2018-04-06
[News] '봄이 온다' 평양공연 중계 580만 명 시청
[PD저널=이미나 기자] 평양에서 치러진 우리 예술단의 (아래 )가 지상파 3사 통합 36.6% 시청률을 기록하며 시청자의 높은 관심을 증명했다.6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5일 방영된 의 전국 가구기준 시청률은 KBS 1TV 15.6%,...
이미나 기자  2018-04-06
[News] MBC, '블랙리스트' 작성자 등 6명 징계 절차 착수
[PD저널=이미나 기자] MBC가 2013년 자사 아나운서와 카메라기자 등을 대상으로 작성된 블랙리스트와 기타 부당노동행위에 연루된 6명에 대한 징계 수순을 밟는다. MBC는 감사국으로부터 관련 자료를 넘겨받아 검토하는 등 인사위원회 소집을 위한 준비...
이미나 기자  2018-04-05
[News] 경인방송 노조 "OBS 투자금 20억원 회수해야"
[PD저널=김혜인 기자] 경인방송(iFM)이 3자배정 증자 방식으로 OBS에 20억을 투자한 것과 관련해 경인방송 노동조합이 "투자 회수"를 요구하며 반발하고 나섰다. 경인방송 라디오 노동조합은 5일 성명을 내고 "OBS가 정상화되기를 염원하지만, 2...
김혜인 기자  2018-04-05
[News] “한국당, KBS 사장 후보 반대에 세월호 정략적 이용”
[PD저널=구보라 기자] 세월호 유가족들이 ‘세월호 참사 당일 노래방 결제’ 등을 이유로 KBS 사장 후보자의 임명을 반대하는 자유한국당에 “세월호 참사를 정략적으로 이용하려는 만행”이라고 비판했다.자유한국당이 인사청문 경과보고서 송부 시한인 5일까지...
구보라 기자  2018-04-05
[News] "언론, '장자연 리스트' 침묵의 동업자 될 텐가"
[PD저널=이미나 기자]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장자연 리스트' 사건의 재조사를 권고한 가운데 시민단체들이 철저한 재수사를 촉구하고 나섰다.시민단체들은 검찰이 '장자연 리스트' 사건을 사전조사 대상으로 선정한 것을 환영하면서...
이미나 기자  2018-04-05
[News] "야당, 정쟁 불씨로 '방송법 개정' 활용"
[PD저널=이미나 기자] 1년 9개월째 계류 중인 방송법 개정안이 4월 임시국회에서 복병으로 떠올랐다. 야당인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이 4월 내로 방송법 개정안을 처리하지 않으면 임시국회에 참여하지 않겠다고 밝히면서다.최근 방송통신위원회에서 새롭게 공...
이미나 기자  2018-04-04
[News] YTN 파업 두 달, 시청자도 떠났다
[PD저널=김혜인 기자] YTN노조의 파업이 두 달 넘게 이어지면서 YTN 시청률도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닐슨컴퍼니코리아에 의뢰해 지난 2017년 10월부터 2018년 3월까지 YTN 채널 시청률(유료방송 가입 가구)을 조사한 결과 언론노조 YTN지...
김혜인 기자  2018-04-04
[Column] ‘숲속의 작은 집’, ‘자발적 고립’이 필요한 사람들
[PD저널=방연주 객원기자] 현실이 팍팍해질수록 TV에서는 ‘힐링을 위한 안식처’들이 넘쳐난다. ‘워라밸’(일과 삶의 균형)이라는 조어가 생길 정도로 바쁜 현대인들은 충분히 휴식을 누리기가 쉽지 않다. 몇 년 새 이 틈을 비집고 등장한 ‘여행 예능’은...
방연주 객원기자  2018-04-04
[Column] '제주 4·3 기행’을 통해 깨달은 것
[PD저널=이승민 제주KBS PD] “제주도에는 동굴이 많아서 내가 국민학교 다닐 때 거기서 자주 놀았거든요? 사람 뼛조각을 엄청 많이 봤어요. 아직 묻혀있는 유골도 많을 거예요.” 4‧3 70주년 추념식 장소로 가달라고 하자 택시기사님이 ...
이승민 제주KBS PD  2018-04-04
[News] MBC, 성추행 혐의 드라마 PD '해고'
[PD저널=이미나 기자] 여성 제작진을 성추행했다는 의혹을 받아 온 MBC 드라마 PD가 해고됐다. MBC는 인사위원회를 열고 3일자로 해당 PD에게 '해고' 징계를 내렸다.이번 징계의 사유는 표면적으로는 '취업규칙 등 위반...
이미나 기자  2018-04-03
[Column] ‘키스 먼저 할까요?’, 진정한 사과는 받아들여질까
[PD저널=정덕현 대중문화평론가] ‘그는 기억하고 그녀는 잊어버린 것.’ SBS 드라마 의 초반 에필로그에 붙은 부제다. 왜 이 드라마는 굳이 ‘기억’의 문제를 에필로그에 화두처럼 담게 된 것일까. 초반에는 그냥 예전의 ‘인연’을 얘기하고 있는 것처럼...
정덕현 대중문화평론가  2018-04-03
[News] 평창올림픽 중계, 여섯 경기당 한 번꼴 '성차별적' 발언
[PD저널=구보라 기자] 동계올림픽 사상 여성 혼성 종목이 가장 많았던 2018 평창 올림픽 중계방송에서 성별 고정관념을 조장하거나 여성선수들을 폄하하는 ‘성차별적 발언’이 여전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평창올림픽 중계방송을 모니터링한 한국양성평등교...
구보라 기자  2018-04-03
[News] 김생민, 출연 프로그램 자진 하차...방송중단·결방 잇따라
[PD저널=구보라 기자] 10년 전 성추행 사건이 보도를 통해 알려진 방송인 김생민이 출연 중인 프로그램에서 하차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성추행 사건 여파로 KBS는 방송을 중단하기로 했고 김생민이 출연 중인 10여개의 프로그램도 '통편집&#...
구보라 기자  2018-04-03
여백
여백
여백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8-715] 서울 양천구 목동 923-5번지 한국방송회관 10층l대표전화 : 02-3219-5613~5619l구독문의 : 02-3219-5618l팩스 : 02-2643-6416
등록번호: 서울, 아00331l등록일: 2007년 3월 5일l발행인: 류지열l편집인: 이은미l청소년보호책임자: 류지열
PD저널 편집국 : 02-3219-5613l광고 문의(PD연합회 사무국 · 광고국) : 02-3219-5611~2l사업제등록번호 : 117-82-60995l대표자 : 류지열
Copyright © 2018 피디저널(PD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djournal.com